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27.2℃
  • 대전 23.7℃
  • 흐림대구 23.0℃
  • 울산 21.4℃
  • 광주 20.8℃
  • 부산 21.8℃
  • 흐림고창 20.2℃
  • 제주 21.9℃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선관위, 발달장애인 대상 선거체험 및 민주시민교육 실시

  • 등록 2019.07.10 13:29:23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민중기)는 10일 오전 10시부터 시위원회 5층 어린이 선거체험관에서 강서구 화곡동 소재 교남소망의집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선거체험 및 민주시민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에 참여한 발달장애인은 1:1 보조강사와 함께 선거참여 중요성 및 좋은 공약 선택방법 등에 대한 강의를 듣고, 후보자등록부터 선거운동, 투·개표, 당선자 결정까지 선거의 전 과정을 직접 체험했다. 특히 이들이 가장 어려움을 겪는 투표체험을 2회 이상 반복적으로 실시해 직접 기표한 투표지의 유·무효를 확인하는 등 올바른 투표방법을 집중 안내했다.

 

교남소망의집 관계자는 “발달장애인의 참정권 보장을 위해서는 반복적인 선거체험과 교육이 필수적인데, 선거가 없는 올해에도 투표체험을 할 수 있어 좋았다”며 “오늘 못 온 다른 친구들을 위해 계속 교육 신청을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선관위는 앞으로도 발달장애인, 다문화가정 등 투표참여에 어려움을 겪는 다양한 유권자를 대상으로 선거·정치 참여 제고 및 올바른 민주시민의식 함양을 위한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TV서울] 임이자 의원, ‘붉은수돗물 방지법’ 대표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붉은수돗물 사태의 근본적인 해결책을 제시하는 ‘붉은수돗물 방지법’이 국회에 발의됐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 임이자 의원(자유한국당, 비례대표)은 10일 ‘즉시신고제’와 ‘현장수습조정관’도입을 골자로 하는 ‘수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최근 인천시가 붉은수돗물 사고를 주민들에게 알리지 않거나 정부에 즉시 보고하지 않아 사태가 장기화되는 사례가 발생한 바 있으며, 전국적으로 붉은수돗물 사태가 확대됨에 따라 수돗물에 대한 신뢰가 무너진 실정이다. 이번 개정안은 수돗물 수질사고 발생 시 초기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즉시 관계기관에 신고하도록 하고, 현장수습조정관 파견 등을 통해 수돗물 사고의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즉시신고제’의 경우, 일반수도사업자로 하여금 수돗물이 수질기준에 위반되면 즉시 수질기준 위반항목과 조치계획 등을 지방환경청장에게 보고하도록 하고 지방환경청장은 조치계획의 적정성 등을 검토해 환경부장관에게 즉시 보고하도록 하고 있으며, ‘즉시신고’의 의무를 위반할 경우 2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했다. 또한, 환경부장관은 수돗물 수질사고의 신속한 대응 및 상황 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