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2 (월)

  • 흐림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33.0℃
  • 서울 28.4℃
  • 흐림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2.6℃
  • 맑음울산 30.9℃
  • 구름많음광주 29.8℃
  • 맑음부산 30.5℃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조금제주 30.7℃
  • 구름많음강화 28.8℃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30.7℃
  • 구름많음강진군 28.9℃
  • 맑음경주시 33.0℃
  • 구름조금거제 31.4℃
기상청 제공

포토

[TV서울]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업 현장 방문

  • 등록 2019.08.12 18:10:54

 

[TV서울=변윤수 기자]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12일 오전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에 따라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 내 공장 두개소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원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영등포구는 최근 비상대책반을 가동해 기업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한 중추 역할을 맡고 있으며, 또한 우리은행,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협약을 맺어 긴급자금 200억 원을 지역 내 중소기업 또는 소상공인에게 저금리(2.5%)로 4년간 지원하는 등 다각적 지원책을 펼치고 있다.







[TV서울] 서영교 의원, ‘국가공무원, 지방공무원, 사립학교법 일부개정안’ 대표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 앞으로는 국가공무원과 지방공무원, 사립학교 교직원 등이 불임·난임으로 인해 장기간의 치료가 필요한 경우에는 본인의 의사에 따라 휴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행법은 국가공무원과 지방공무원, 사립학교 교직원 등이 불임·난임으로 인해 치료를 받을 경우 본인의 의사와는 무관하게 임용권자가 반드시 휴직을 명하도록 하고 있다. 이에 서영교 의원(서울 중랑구갑·더불어민주당)은 불임·난임으로 인해 장기간의 치료가 필요한 경우 본인의 의사에 따라 휴직을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개인의 결정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서영교 의원은 “불임과 난임 치료의 경우에는 정상적인 근무생활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신체·정신적 장애로 보기는 어렵다”며 “동일한 내용을 담은 교육공무원법의 경우, 지난 8월2일 본회의를 통과해 시행될 예정으로 법률의 형평성 차원에서도 사립학교 교직원과 국가공무원, 지방공무원법 개정이 필요하다”고 법안 발의 배경을 설명했다. 끝으로 서 의원은 “법률 개정을 통해 개인의 결정권을 보장하는 한편, 휴직을 원할 시 임용권자는 휴직을 명하고 불합리한 대우를 할 수 없도록 규정했다”며 “앞으로는 공무원이 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