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5 (수)

  • 맑음동두천 -9.5℃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2.2℃
  • 맑음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3.0℃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4.5℃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정치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국회는 민주주의의 꽃이며 최후의 보루”

문 의장, ‘김형오 전 국회의장 기증자료 특별전’ 참석

  • 등록 2019.09.05 16:21:28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5일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김형오 전 국회의장 기증자료 특별전'에 참석해 “국회는 민주주의의 꽃이며 최후의 보루”라며 “앞으로도 김 의장님께서 국회가 제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조언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의장은 또 “(기증자료는) 합리적인 의회주의자의 역사이자, 치열했던 정치 인생의 기록이라고 생각한다”며 “평소 ‘공적인 삶은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는 것’이라던 인생철학을 그대로 실천하신 것에 대해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어 제18대 국회 전반기 당시 김형오 전 의장과 함께 의장단에 몸담았던 인연을 언급한 뒤, “김 의장님은 정치인인 동시에 인문학을 탐구하는 훌륭한 작가로서도 활동하셨고, 정계은퇴 이후에 이어지는 김 의장님의 열정적인 활동은 여야 정치인들에게 귀감이 되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우리는 예로부터 사료를 소중히 하고, 실록의 편찬과 보존을 중시하며 기록문화를 꽃피워왔다”며 “앞으로도 국회도서관이 대한민국 입법부의 활동과 역사를 기록하고 관리하는데 큰 역할을 수행해 주길 바라며, 오늘 전시회처럼 귀중한 기증 자료를 국민과 공유하는 전통이 확립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특별전에는 이주영 국회부의장,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여상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김세연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 주호영·유성엽·정갑윤·이언주·전희경·오제세 의원, 유인태 국회사무총장, 이종찬 전 의원, 김봉호 전 국회부의장, 권영세 전 의원 등이 참석했다.

 


'너는 내 운명', 라니 플리마켓 앞두고 애착 인형과 작별

[TV서울=박양지 기자] 이윤지·정한울 가족이 ‘라니네 플리마켓’을 열었다. 지난 3일 밤 11시에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윤지가 둘째 라돌이 출산을 앞두고 신혼살림부터 5년간 품고 살았던 라니의 육아용품을 정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윤지는 “홑몸이 아니라 정리 전문가의 도움을 받았다”며 정리 전문가의 노하우를 알려주었다. 이어 완벽하게 변신한 집이 공개됐다. 이에 라니는 “집이 드레스를 입은 것 같다”며 감탄했고, 스튜디오 MC들 역시 “정말 깔끔하다”, “모델하우스 같다”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정리한 물건들로 플리마켓을 열기로 한 이윤지는 라니와 플리마켓에 가져갈 인형들을 고르는 시간을 가졌다. 라니는 예상치 못했던 인형과의 작별에 인형을 꼭 끌어안으며 “다시는 못 볼 것 같다”, “이건 라돌이 줄 거”라며 손을 떼지 못했다. 라니는 급기야 폭풍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고, 스튜디오 MC들은 “저건 안 된다”, “다시 라니 품으로 보내자”며 라니의 편을 드는 진풍경이 펼쳐지기도 했다. 플리마켓 당일, 여전히 서운해하는 라니를 위해 정한울은 ‘육아 고수’답게 자신만의 노하우로 라니를 달래줬다. 이를 옆에서 지켜보던 이

서울시, 충무로에 ‘서울시네마테크(가칭)’ 건립

[TV서울=이천용 기자] 파리의 ‘시네마테크 프랑세즈’, 뉴욕의 ‘필름 포럼’처럼 영화를 감상하고, 영화를 보존하는 공간이자, 기획, 제작까지 이루어지는 서울을 대표하는 영상문화공간이 오는 2022년 3월, 한국 영화 역사의 중심지 ‘충무로’에 문을 연다. 서울시는 중구 초동 공영주차장 부지에 일반극장에서 접하기 어려운 독립, 예술, 고전영화 등 비상업영화 전용관을 보유한 ‘서울시네마테크(가칭)’가 건립된다고 밝혔다. 비상업영화 전용관 건립은 영화계의 오랜 숙원이었지만, 그간 부지와 예산 등의 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다. 이번 ‘서울시네마테크(가칭)’는 지난 2013년 서울시 영상산업 청책토론회 현장에서 제안된 이후 부지선정, 투자심사, 국제지명 설계공모 등의 절차를 통해 2월 5일 첫 삽을 뜨게 됐다. 중구에서 부지를 무상제공하고, 서울시에서 건립을 추진하는 사업으로 ‘서울시네마테크(가칭)’는 지하3층~지상10층 규모로 연면적 4,800㎡이다. 총사업비 265억 원을 투입해 전 초동공영주차장에 건립된다. 다만,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우려해 착공식은 개최하지 않는다. ‘서울시네마테크(가칭)’는 국제지명 설계공모로 당선된 ‘Montage 4:5’(매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