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9 (목)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3.2℃
  • 박무서울 -0.9℃
  • 구름많음대전 0.7℃
  • 연무대구 2.2℃
  • 흐림울산 3.8℃
  • 흐림광주 3.4℃
  • 구름조금부산 3.5℃
  • 구름많음고창 3.4℃
  • 흐림제주 7.1℃
  • 흐림강화 -1.2℃
  • 구름많음보은 0.3℃
  • 맑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추석 연휴 ‘쓰레기 청소대책’ 추진

  • 등록 2019.09.09 16:35:41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청소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석 연휴 전‧중‧후로 나눠 청소를 실시한다.

 

추석 연휴 전인 6일부터 11일까지는 주요 도심지역과 골목길을 대상으로 공무원, 환경미화원, 주민 등 5만여 명이 참여하는 일제 대청소를 실시한다. 시민들이 연휴 전 보관된 쓰레기를 모두 배출하면, 배출된 쓰레기를 전량 수거하여 수도권매립지, 자원회수시설 등 폐기물처리시설로 반입 처리한다.

 

연휴 기간의 서울시 자원회수시설 및 수도권매립지의 반입일과 자치구 환경미화원 휴무로 인해 12일부터 14일까지는 쓰레기 수거가 중지되므로 가정과 사업장의 쓰레기 배출을 자제한다. 시민들의 쓰레기 배출은 연휴 마지막 날인 15일부터 가능하며, 구로구는 13일, 성동구·영등포구·관악구는 14일에도 배출이 가능하다.

 

추석 연휴 기간에는 서울시와 자치구에 총 26개의 ‘청소 상황실’을 설치 운영하고 ‘청소 순찰기동반’ 연인원 324명이 청소민원 등 시민불편사항에 대해 신속하게 처리한다.

‘청소 순찰기동반’은 매일 취약지역을 중점적으로 관리해 주요 도심지역과 가로 주변에 쓰레기 적치로 인한 시민 불편이 발생되지 않도록 관리한다.

 

또한 연휴 기간 중 깨끗한 거리 환경이 유지될 수 있도록 연인원 10,392명의 자치구 환경미화원이 특별근무하며, “서울 365 청결기동대” 69명도 근무조를 편성해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거리와 유동인구가 많은 도심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한다.

 

추석 연휴 후인 16일부터는 자치구별 청소 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연휴기간 중 밀린 쓰레기를 일제 수거해 처리하고, 자치구 여건에 따라 주민참여 추석 마무리 청소를 병행 실시한다.

 

김동완 서울시 생활환경과장은 “서울시는 추석연휴 동안 시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쓰레기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시민 모두의 쾌적한 명절을 위하여 음식물쓰레기를 줄이고, 쓰레기 배출날짜와 시간을 준수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치

더보기
강효상 의원, 스쿨존사고 예방 위한 실질적 보완입법 추가 대표 발의 [TV서울=이현숙 기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강효상 의원(자유한국당, 대구 달서병 당협위원장)이 스쿨존에서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에서는 스쿨존에 불법주정차량들이 운전자 시야를 가려 사고가 유발된다는 지적에 따라, 스쿨존 불법주정차 과태료를 30만 원으로 상향조정했다. 또한 어린이와 그 보호자를 대상으로 연 1회 이상의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토록 하는 등 보다 근본적인 사고예방 대책을 포함시켰다. 이 밖에 스쿨존 횡단보도에 차량 일시정지를 위한 안전표지와 어린이 보행안전을 위한 방호울타리를 설치하는 등 안전 인프라를 확충하는 내용도 담겼다. 또한 구급차 등의 긴급자동차의 경우 특가법에 따른 처벌규정을 적용받지 않도록 하는 내용도 추가됐다. 특가법 상의 무거운 처벌에 대한 과도한 불안감을 낮추기 위한 취지이다. 강효상 의원은 “처벌 형량을 아무리 강화하더라도 ‘과실’을 원천적으로 막기는 어렵다”며 “운전자의 안전 운행을 방해하는 불법주정차량을 강력 단속하는 등 사고를 야기하는 근본적인 요인부터 제거하려는 것”이라고 개정안 발의 취지를 설명했다. 밝혔다. 아울러 “일시정지 표지판과 울타리 설치로 안전 운행 환경을 마련하는 동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