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9.0℃
  • 흐림강릉 12.2℃
  • 맑음서울 10.2℃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16.7℃
  • 구름조금울산 16.0℃
  • 맑음광주 11.7℃
  • 구름조금부산 17.2℃
  • 맑음고창 11.0℃
  • 구름조금제주 16.8℃
  • 맑음강화 10.5℃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7.4℃
  • 맑음강진군 13.3℃
  • 구름많음경주시 14.3℃
  • 구름조금거제 15.1℃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페더럴웨이 한인 기업, 킹카운티 소수계기업상 수상

  • 등록 2019.10.06 13:10:45

 

[TV서울=이천용 기자] 페더럴웨이의 한인 기업 플랜엘이디(PLANLED, 대표 존 황)가 킹카운티가 수여하는 '올해의 소수계 스몰비즈니스상(Minority-Owned Small Business of the Year)'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킹카운티에서 매년 자영업자 및 소규모 비지니스들을 장려하기 위해 각 분야별로 시상을 하는데 이번에 플랜엘이디가 한인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소수계가 운영하는 소규모 사업체에 주는 상을 수상했다.


존 황 플랜엘이디 CEO는 조이시애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그동안 저희 회사가 추구해온 인간 중심의 조명에 대한 가치관을 인정받고, 한인업체로 유일하게 본상을 수상하게 되어 굉장히 영광스럽고 뿌듯하다"면서 "워싱턴주의 많은 한인업체들이 앞으로 주류사회에 더욱 기여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돋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킹카운티는 각 부문 기업의 업적과 사회 봉사활동 등 여러 분야의 평가를 거쳐 가장 우수한 성적을 받은 회사를 선정해 매년 이같이 시상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10년을 맞이한 플랜엘이디는 인간 중심 및 환경 친화적인 조명에 초점을 맞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10년간 시애틀 매리너스 구장, 뉴욕 양키즈 구장,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져스 구장, 보잉공장 등 대규모 프로젝트 부터 소규모 비지니스 조명 프로젝트까지 500여 조명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플랜엘이디는 에드가 마티네즈와 마리아노 리베라 등 전설적인 메이저리그 선수들과 함께 커뮤니티 아웃리치 프로그램을 통해 열악한 환경의 학교 체육관 시설, 머클슛 인디언 부족 체육관 등에도 무료로 조명을 교체해 주고 교육도 실시하고 있다. /제공: 조이시애틀뉴스(제휴사)







[TV서울] 권미혁 의원, “서울시경, 최근 5년간 개인정보보호법 17건 위반” [TV서울=변윤수 기자]국회 행정안전위원회권미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서울지방경찰청으로부터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으로 인한 징계 현황’에서 17건의 비위행위가 적발됐다는 것이 밝혀졌다. 각각의 비위행위 형태를 보면 ▲지인에게 수배정보 유출한 경우 ▲지인의 요청을 받고 주민등록번호 등 유출한 후 금품 수수한 경우 ▲성매매 포주에게 개인정보 조회 후 유출한 사례 ▲지인의 요청을 받고 경찰관 30명의 개인 휴대전화번호를 유출한 사례 등, 지인의 부탁에서 시작해서 단속대상과의 유착비리까지, 그 유형도 천태만상인 것으로 드러났다. 더욱이 문제되는 것은 징계결과인데, 다른 직원에게 지인의 수배 여부 확인을 의뢰해 제공받아 개인정보보호법 위반한 행위에 대해서도 ‘견책’의 경징계 처분을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개인정보보호법 제71조에 따르면 업무상 알게 된 개인정보를 누설하거나 권한 없이 다른 사람이 이용하도록 제공한 자 및 그 사정을 알면서도 영리 또는 부정한 목적으로 개인정보를 제공받은 는 징역 5년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도록 되어 있다. 현행법에 비하면 경찰의 개인정보보호법 위반과 관련된 징계양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