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9 (토)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5.3℃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8.8℃
  • 맑음광주 5.9℃
  • 구름많음부산 11.6℃
  • 맑음고창 3.5℃
  • 맑음제주 12.7℃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7.5℃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광진구,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창출 위해 민·관 머리 맞댄다

  • 등록 2019.10.10 11:46:36

 

[TV서울=신예은 기자] 광진구의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7일 광진문화원과 (사)광진시민허브가 민·관 일자리 거버넌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 내 문화예술 분야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지역 문화예술인의 재능을 활용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구민들에게는 양질의 문화예술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협약내용은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안정적인 활동지원 및 일자리 창출, 구민 대상 문화예술 프로그램 개발·운영, 지역 문화예술 진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사)광진시민허브는 마을공동체와 주민자치회를 통합 지원하는 광진구 마을자치센터를 위탁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중곡4동, 구의2동, 구의3동, 자양4동, 화양동 등 5개 동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구는 시-구 상향적·협력적 일자리창출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의 청·중년 생활예술인을 문화예술교육 전문인력으로 양성하는 ‘지역 문화예술 전문인력 양성 및 문화예술 교육서비스 제공사업’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광진구는 올 하반기에 서예, 공예 등 전통문화와 연극, 뮤지컬 등 현대문화 총 12개 분야에서 총 101명의 전문강사를 양성했으며, 이들 중 우선 38명을 경로당·보육기관 등 31개 기관에 파견해 문화예술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민과 관이 힘을 모아 문화예술인을 발굴·지원하고 지역 문화예술을 활성화시키고자 한다”며 “구민들이 문화예술을 늘 가까이에서 접할 수 있는 광진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서울시의회, 토크콘서트 열고 지방분권 필요성 강조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의회 지방분권TF(단장 김정태 의원)은 지난 11월 4일 오후 1시 서울도시건축전시관 1층 카페 서울 아워에서 ‘서울시의원과 함께하는 지방분권 토크콘서트’를 개최했다. 지방자치의 날(10월 29일)을 맞아하여 서울시의회가 ‘지방분권 실현 의지’를 알리기 위해 마련한 이날 행사는 ‘지방의회의 역할과 지방분권에 대한 고민’을 주제로 서울시의원, 시민사회단체 활동가, 학계전문가를 패널로 섭외, 지방의회에 대한 경험과 인식, 한계와 문제점, 개선방안 등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어보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김정태 단장(더불어민주당/영등포2/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지방분권TF 단장)이 좌장을 맡았고, 김제리 의원(더불어민주당/용산1), 김인제 도시계획관리위원장(더불어민주당/구로4), 여명 의원(자유한국당/비례), 이승훈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사무처장, 소순창 건국대학교 공공인재대학 교수가 패널로 참석했다. 김제리 시의원은 구의원 3선, 시의원 3선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풀어냈다. 구의원 당시 지역주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이를 설득해 노인장기요양원과 장애인복지관 건립을 추진한 사례와 시의원이 된 이후 학교와 지하철 등의

[TV서울] 양민규 시의원, “일반학교에도 내부형 교장공모제(B) 동등하게 기회줘야”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양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은 11월 7일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행정사무감사에서 내부형(B) 교장공모제를 일반학교에도 동등하게 기회를 줘야 한다고 밝혔다. 현재 일반학교에는 초빙형 교장공모제, 자율학교에는 내부형(A) 또는 내부형(B)로 공모를 하여 교장공모제를 운영하고 있다. 일반학교에 적용하는 초빙형 교장공모제는 교장자격증 소지한 교육공무원이 지원 가능하다. 자율학교 및 자율형 공립고에 적용하는 내부형(A) 교장공모제도 교장자격증 소지한 교육공무원이 지원 가능하다. 내부형(B) 교장공모제는 교장자격증 미소지자(초·중등학교 교육경력 15년 이상인 교육공무원 또는 사립학교 교원)가 가능(전체 내부형 학교 수의 50%범위)하다. 양민규 시의원은 “내부형(B) 교장공모제는 자율학교 및 자율형 공립고에 한해서만 지원이 가능해 교사들의 교장진출이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며 “다수를 점하고 있는 일반학교에 적용하는 초빙형 공모제도를 내부형(B) 공모제처럼 교장자격증 미소지자도 지원할 수 있도록 제도적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양민규 의원은 “교장사회에 긴장감을 불러 일으키기 위해 내부형(






[TV서울] 서울시의회, 토크콘서트 열고 지방분권 필요성 강조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의회 지방분권TF(단장 김정태 의원)은 지난 11월 4일 오후 1시 서울도시건축전시관 1층 카페 서울 아워에서 ‘서울시의원과 함께하는 지방분권 토크콘서트’를 개최했다. 지방자치의 날(10월 29일)을 맞아하여 서울시의회가 ‘지방분권 실현 의지’를 알리기 위해 마련한 이날 행사는 ‘지방의회의 역할과 지방분권에 대한 고민’을 주제로 서울시의원, 시민사회단체 활동가, 학계전문가를 패널로 섭외, 지방의회에 대한 경험과 인식, 한계와 문제점, 개선방안 등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어보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김정태 단장(더불어민주당/영등포2/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지방분권TF 단장)이 좌장을 맡았고, 김제리 의원(더불어민주당/용산1), 김인제 도시계획관리위원장(더불어민주당/구로4), 여명 의원(자유한국당/비례), 이승훈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사무처장, 소순창 건국대학교 공공인재대학 교수가 패널로 참석했다. 김제리 시의원은 구의원 3선, 시의원 3선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풀어냈다. 구의원 당시 지역주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이를 설득해 노인장기요양원과 장애인복지관 건립을 추진한 사례와 시의원이 된 이후 학교와 지하철 등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