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3 (일)

  • 구름많음동두천 17.4℃
  • 흐림강릉 15.9℃
  • 구름조금서울 18.9℃
  • 구름조금대전 19.4℃
  • 흐림대구 19.1℃
  • 구름많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19.9℃
  • 흐림고창 19.6℃
  • 구름많음제주 22.8℃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조금보은 18.0℃
  • 흐림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21.6℃
  • 구름많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여명 시의원, 사전선거운동고발센터 발족 및 관련 토론회 개최

  • 등록 2020.01.20 10:40:48

 

[TV서울=이천용 기자] 만 18세 선거연령 인하로 중등교육과정에 속해 있는 청소년의 선거 참여가 가능하게 됐다. 이에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국회에 ‘만 18세 선거연령 하향에 따른 입법 보완 논의’를 요청한 가운데 교육현장의 정치중립성이 더욱 중요한 화두가 됐다.

 

한편 지난해 ‘인헌고 사태’로 교원노조를 포함한 일부 교사들의 정치편향 교육 주입이 폭로된 상황에서 유권자 신분이 된 학생들에 대한 교원의 정치편향 교육은 사전선거운동에 해당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여명 의원(자유한국당, 비례대표)은 지난달 31일 “투표권이 학교까지 내려간 이상 전교조의 모든 좌편향 수업은 ‘사전선거운동’에 해당된다”며 이에 “선거법 개정이 오히려 좌우 모든 정치편향 수업으로부터 자유로운 교육 현장을 만든 초석이 되게끔 해야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현행 선거법 58조는 선거운동을 ‘당선되거나 되게 하거나 되지 못하게 하기 위한 행위’ 라고 정의하고, 90조 및 93조 역시 ‘선거에 영향을 주기 위한 행위’ 라고 포괄적으로 명시하고 있다.

 

이에 여명 의원은 오는 29일 오후 3시 사전선거운동고발센터를 발족하고 관련 토론회를 주관한다. △센터장 대표로는 고영주 前 MBC 이사장 △사무총장은 여명 시의원 △시민 모니터링단장은 김정희 바른여성인권연합 대표 △청소년 모니터링단장은 이명준 한국성평화연대 대표가 맡는다.

 

한편, 센터 요원들은 현재 여명 의원실을 통해 모집 중이며, 모집이 끝나면 고발장 접수 강의와 선거법 특강을 이수한 후 3월부터 활동하게 된다.

 







정치

더보기
백혜련 의원, “진화하는 디지털 성범죄, 지속적인 관심과 개선 노력 필요” [TV서울=나재희 기자] 백혜련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시을) 의원이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으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지난 2월, 텔레그램 등의 메신저 앱을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N번방 사건’이 온 국민을 큰 충격에 빠뜨렸다. 백 의원은 하루가 다르게 진화하는 다양한 유형의 성범죄를 예방하고자, 지난 20대 국회에서 성착취물 관련 처벌 대상과 수위를 확대한 ‘N번방 재발 방지법’을 발의한 바 있다.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은 카메라 등을 이용한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광고‧소개한 자를 처벌 대상에 추가해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현행법상으로는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반포·판매·임대·제공 또는 공공연하게 전시·상영하는 자에 대해서만 처벌이 가능하다. 불법 촬영물의 광고‧소개 행위는 불법으로 제작된 성 착취물을 불특정 다수에게 시청하거나 다운로드하는 것을 유도하는 행위이다. 이를 처벌하는 것은 불법 성착취물이 어떤 경로로, 어디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