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맑음동두천 10.0℃
  • 구름많음강릉 11.7℃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12.0℃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12.6℃
  • 맑음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9.6℃
  • 맑음제주 13.4℃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13.0℃
  • 맑음금산 12.3℃
  • 맑음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정치

자유한국당, 나경원·오세훈·신상진·허용범 공천 확정

  • 등록 2020.02.14 10:03:33

 

[TV서울=변윤수 기자] 자유한국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3일 나경원 의원, 신상진 의원, 오세훈 전 서울시장, 허용범 전 국회도서관장에 대한 지역구 단수 공천을 확정했다.

 

13일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은 공천 신청자 면접 심사 이틀째인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 간담회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들에 대한 공천 방침을 밝혔다. 공관위가 출범 후 공천 관련 결정을 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위원장은 “단수 신청 후보 중에서 오세훈(광진을), 나경원(동작을), 허용범(동대문갑)과 신상진(성남중원) 후보 지역은 사실상 확정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서울 용산과 파주을은 후보들이 9명, 10명이 돼 너무 많아 여론조사를 할 수 없어서 4∼5명으로 후보를 줄여 조사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