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23.8℃
  • 구름많음강릉 19.7℃
  • 연무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2.0℃
  • 구름조금대구 20.8℃
  • 구름많음울산 18.9℃
  • 소나기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0.3℃
  • 구름많음고창 20.0℃
  • 박무제주 20.6℃
  • 맑음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0.8℃
  • 구름조금경주시 18.4℃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기막힌 유산’ 신정윤, 촬영 현장 첫 공개…시크한 냉미남과 기막힌 수트핏 ‘심쿵’

  • 등록 2020.04.03 11:26:16

 

[TV서울=신예은 기자] 우월한 수트핏을 뽐내는 신정윤의 ‘기막힌 유산’ 첫 촬영현장이 포착됐다.

‘꽃길만 걸어요' 후속으로 오는 20일 첫 방송될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제작진이 신정윤의 현장 스틸컷을 공개해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돋우고 있다. ‘기막힌 유산’은 서른셋의 무일푼 처녀가장 공계옥(강세정 분)이 팔순의 백억 자산가 부 노인(박인환 분)과 위장 결혼을 하게 되는 엉뚱발랄하고 유쾌발칙한 가족극이다.

 

극중 신정윤은 부 노인의 F4급 꽃미남 네 아들 중 셋째인 ’부설악’으로 열연한다. 신정윤이 연기하는 설악은 명문대 졸업 후 국내 굴지 기업의 외식 사업부를 이끄는 최연소 본부장으로 항상 현장을 발로 뛰는 못 말리는 워커홀릭에 가족은 물론 주변과 엮이기 싫어하는 차가운 개인주의자이다.

이와 관련 최근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는 블랙 앤 화이트 정장 차림으로 넘사벽 수트핏을 뽐내는 신정윤의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훤칠한 키에 훈훈한 비주얼과 함께 무심한 듯 풍기는 시크한 카리스마가 뿜어져 나오는 신정윤은 안방 여심을 정조준하며 그의 새로운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무엇보다 이처럼 겉보기엔 로맨스와는 담을 쌓은 듯한 냉미남 설악이 마장동에서 정육 배달일을 하는 처녀 가장 계옥과 어떻게 엮이는 것일지, 신정윤과 강세정 이들 두 사람이 그려갈 기막힌 인연과 운명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다.

 

제작진은 “부설악은 그동안의 드라마 속의 본부장, 재벌 2세와는 다른 매력의 소유자”라고 귀띔하며 “강세정과 만나면서 설악산의 사계절처럼 다양한 팔색조 매력을 보여줄 신정윤의 연기 변신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신정윤의 냉철하고 이지적인 차도남 포스가 폭발할 ‘기막힌 유산’은 KBS 1TV 저녁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후속으로 오는 20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치

더보기
태영호 의원, 1호 법안 종합부동산세법 일부개정안 대표 발의 [TV서울=이천용 기자] 태영호 국회의원(미래통합당, 강남갑)이 1호 법안으로 종합부동산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5일 밝혔다. 태 의원은 전날 저녁 6시 경 국회 의안과에 개정법률안 접수를 마쳤다. 이번에 태 의원이 발의한 법안은 1세대 1주택자의 경우 종부세 부과 대상에서 제외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태영호 의원은 “종합부동산세는 고액의 부동산 보유자에게 부과하는 것으로 부동산 보유에 따른 조세부담의 형평성을 제고하고 부동산의 가격안정을 도모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그런데 1세대 1주택이나 납세의무자가 실제 거주하고 있는 주택은 주택가격이 상승하더라도 이를 처분하지 않는 이상 미실현 이익에 불과하고, 이러한 주택을 부동산 투기 등 부동산 가격안정을 저해하는 원인으로 볼 수 없으므로 1세대 1주택 을 종합부동산세 과세대상에 포함하는 것은 제도의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1세대 1주택에 대해서는 종부세 부과 대상에서 제외해서 이미 재산세 등 세금을 부담하고 있는 1세대 1주택 실소유자의 조세 부담을 감경하려는 것”이라고 법안 발의 취지를 설명했다. 앞서 태 의원은 ‘태영호의 입법정책 프로그램 (태·입·프)’을 통해 수차례에 걸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