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5 (목)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1.2℃
  • 서울 21.9℃
  • 대전 22.3℃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5.4℃
  • 박무광주 23.1℃
  • 박무부산 24.6℃
  • 흐림고창 22.0℃
  • 제주 24.9℃
  • 흐림강화 21.8℃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5.9℃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중기청, 슈퍼협동조합과‘착한슈퍼’ 캠페인 추진

  • 등록 2020.05.29 15:27:11

[TV서울=변윤수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 및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김영신)은 지난 28일부터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회장 임원배), 한국나들가게협동조합연합회(회장 최장우)와 함께 긴급재난지원금의 취지에 맞는 적정가격에 상품을 판매할 것을 약속하는 ‘착한슈퍼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긴급재난지원금으로 골목상권을 찾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 일시적인 효과로 끝나지 않고, 장기적인 고객층으로 전환되도록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이 골목상권 점주들에게 확산 중이다.

 

이에 긴급재난지원금의 취지를 살리고 생필품 가격안정에 동네슈퍼가 앞장서기 위해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는 지난 27일, 전국 수퍼조합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가격 판매 전국이사장 결의대회’를 가지고 캠페인의 전국적인 확산에 힘을 보탰다.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52개 조합)과 한국나들가게협동조합연합회(38개 조합 및 연합회)는 소속된 총 90개 지역조합을 중심으로 5000곳 이상의 동네슈퍼 회원사가 캠페인에 동참할 수 있도록 안내할 계획이다.

 

중기부는 5월 28일부터 6월 30일까지 캠페인에 참여하는 동네슈퍼에 ‘착한슈퍼’ 인증마크를 부여하고, 소속조합은 없으나 참여를 희망하는 동네슈퍼는 전국 66곳 소상공인지원센터를 통해 인증마크를 배부할 계획이다.


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 재신임… “상임위 명단 제출 안한다”

[TV서울=이천용 기자] 열흘 만에 국회에 복귀한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재신임을 받게 됐다. 미래통합당은 25일 오전 국회에서 긴급 비상의원총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주호영 원내대표와 이종배 정책위원장에 대한 재신임을 추인했다. 이날 의총에서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는 주 원내대표와 이 정책위의장에 대한 재신임을 추인해줄 것을 동료의원들에게 요청했고, 통합당 의원들은 만장일치 박수로 두 사람에 대한 재신임을 의결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랜만에 뵈니 감회가 새롭고, 진한 동지애를 느낀다“며 ”또 여러가지로 부족한 점이 많은데 재신임해주셔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통합당은 야당 몫인 법사위원장을 민주당이 양보할 때까지 국회 상임위원 명단 제출을 거부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이다. 이와 관련 주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총선에서 이긴 걸 갖고 국회를 자기들 마음대로 할 수 있다고 작정했고, (원 구성과 관련해) 처음부터 협상은 없었다"며 "처음부터 통합당 없이도 국회를 마음껏 운영할 수 있는 의석이라면서 '당신들 의사는 반영하지 않는다'고 했으니, 그렇게 해보라"고 밝혔다. 또 "(민주당은) 이전의 여당은 절대다수 의석이 아니






정치

더보기
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 재신임… “상임위 명단 제출 안한다” [TV서울=이천용 기자] 열흘 만에 국회에 복귀한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재신임을 받게 됐다. 미래통합당은 25일 오전 국회에서 긴급 비상의원총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주호영 원내대표와 이종배 정책위원장에 대한 재신임을 추인했다. 이날 의총에서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는 주 원내대표와 이 정책위의장에 대한 재신임을 추인해줄 것을 동료의원들에게 요청했고, 통합당 의원들은 만장일치 박수로 두 사람에 대한 재신임을 의결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랜만에 뵈니 감회가 새롭고, 진한 동지애를 느낀다“며 ”또 여러가지로 부족한 점이 많은데 재신임해주셔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통합당은 야당 몫인 법사위원장을 민주당이 양보할 때까지 국회 상임위원 명단 제출을 거부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이다. 이와 관련 주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총선에서 이긴 걸 갖고 국회를 자기들 마음대로 할 수 있다고 작정했고, (원 구성과 관련해) 처음부터 협상은 없었다"며 "처음부터 통합당 없이도 국회를 마음껏 운영할 수 있는 의석이라면서 '당신들 의사는 반영하지 않는다'고 했으니, 그렇게 해보라"고 밝혔다. 또 "(민주당은) 이전의 여당은 절대다수 의석이 아니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