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5.4℃
  • 흐림강릉 26.6℃
  • 서울 25.8℃
  • 박무대전 25.5℃
  • 박무대구 25.8℃
  • 박무울산 25.8℃
  • 박무광주 26.0℃
  • 박무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5.8℃
  • 박무제주 27.4℃
  • 흐림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4.1℃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포토

정희순 마라토너, 풀코스 200회 완주

  • 등록 2020.07.06 09:47:48

 

[TV서울=신예은 기자] 지난 4일 도림천 광장에서 열린 서울공원사랑 마라톤대회에서 정희순 마라토너(63세)가 마라톤 풀코스 200회 완주를 달성했다.

 

정희순 마라토너는 이날 200회 완주를 기념하며, 우간다 우물파주기 기부에도 동참했다. 이날 대회에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부부가 함께 참가해 하프코스를 완주했다.

 

한편, 이날 정상모 마라토너도 풀코스 100회를 완주했다.

 

 







정치

더보기
양기대 의원,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개정안” 대표 발의 [TV서울=임태현 기자] 양기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명을)이 3일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자 정보 우편고지 대상에 여성을 포함하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개정안에는 양 의원을 비롯해 국회의원 17명이 공동 발의했다. 양 의원에 따르면 현행법은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자에 대한 정보를 피고인이 거주하는 읍·면·동의 19세 미만 아동·청소년이 거주하고 있는 가구와 어린이집, 유치원과 같은 아동·청소년 기관에 고지하도록 한정하고 있다. 때문에 혼자 사는 여성이거나, 19세 미만 아동·청소년과 함께 살지 않는 여성은 옆집에 성범죄자가 살고 있어도 알 수 있는 방법이 없어, 성범죄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왔다. 이에 이 개정안에서는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자 정보 고지대상에 '여성이 거주하고 있는 가구'를 포함해 여성을 추가적인 성범죄자로부터 적극적으로 보호하도록 했다. 양기대 의원은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자 정보 고지 대상에 여성이 포함됨으로써 성범죄에 대한 여성의 불안이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성범죄자 정보 공지 강화로 여성은 물론 아동‧청소년의 성범죄 예방 효과를 낼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