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사회

서정협 권한대행, '사랑의열매' 전달식 참석

  • 등록 2020.12.01 16:22:24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은 62일간 계속되는 연말연시 전 국민 모금운동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의 첫날인 1일 오전 시 청사 6층 영상회의실에서 진행된 ‘사랑의열매’ 전달식에 참석했다.

 

서정협 권한대행은 전달식에서 윤영석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서울사랑의열매 고액 기부자 모임 ‘아너소사이어티’의 회원인 방송인 김지선씨로부터 ‘사랑의열매’ 배지를 전달받고, 성금을 기부했다.

 

이어 서 권한대행은 이날 오후 서울광장에서 열린 '사랑의온도탑 제막행사'에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윤영석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과 함께 참석했다.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최하는 전 국민 대상연말‧연시 집중모금 캠페인으로, 전국에서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동시에 열린다. 올해 전국 목표액은 3,500억원, 서울지역 목표액은 393억원이다. ‘사랑의온도탑’은 전국 17개 시도에 세워진다. 나눔 목표액의 1%가 모일 때마다 사랑의 온도가 1℃씩 올라가 전 국민이 사랑이 모이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다.

 

서정협 권한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어려울수록 더 뜨거워지는 나눔의 열기는 역사 속 위기국면마다 우리 사회를 지탱해 준 든든한 버팀목이었다”며 “감염병 위기와 고통의 시대,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를 선물하고 희망을 잇는 캠페인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성금은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받는 학생들의 학습격차 해소, 아동‧노인‧장애인 등 돌봄공백 지원, 노숙인 등 지역사회 정착 지원, 취약계층 자립역량 강화 지원 등에 사용된다.

 

 

 







정치

더보기
홍석준 의원, “집합제한 조치로 인한 자영업자 손실보상 의무화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홍석준 국회의원(국민의힘, 대구 달서구갑)은 감염병 예방을 위한 집합제한 조치로 인해 자영업자들이 입은 손실보상을 의무화하고 구체적인 보상 기준을 마련하는 감염병예방법 개정안을 12일 대표발의 했다. 홍석준 의원은 윤재옥 의원(국민의힘, 대구 달서구을)과 공동 기자회견문을 통해 자영업자들을 고통의 터널 속으로 내몰고 있는 주먹구구식 영업제한 조치를 비판하고, 자영업자의 생존권을 보장할 수 있는 세심한 조치를 촉구했다. 그리고 무조건적 영업제한이 아닌 코로나 확산을 막으면서 영업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정부가 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격상되고 방역조치가 강화되면서 식당, 카페, 헬스장 등 사업장에 대한 집합제한 및 금지 조치가 취해져 자영업자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다. 감염병예방법 제70조는 감염병 예방조치로 인하여 발생한 손실을 손실보상심의위원회의 심의에 따라 보상하도록 규정하고 있지만, 자영업자들의 영업제한으로 인한 손실은 보상해 주지 않고 있다. 감염병예방법 제49조는 질병관리청장, 시·도지사, 시장·군수·구청장이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하여 사람의 집합을 제한하거나 금지하는 조치를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