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1℃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8.7℃
  • 맑음광주 12.6℃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1.0℃
  • 맑음제주 17.6℃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11.9℃
  • 맑음금산 11.6℃
  • 맑음강진군 14.3℃
  • 맑음경주시 18.3℃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김상훈 시의원, “사람과 동물 공존하는 서울 조성에 기여할 것”

  • 등록 2021.02.25 09:36:11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동물복지증진 특별위원회’는 지난 22일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위원장으로 김상훈 의원(더불어민주당, 마포1), 부위원장으로 추승우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초 4)과 여명 의원(국민의 힘, 비례)을 각각 선출하였다.

 

‘동물복지증진 특별위원회’는 동물보호 및 생명존중의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서울시 동물보호정책의 제도 개선과 원활한 추진 등을 도모하여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서울 조성을 위한 서울시의회 차원의 활동을 지원하고자 출범했다.

 

 

김상훈 위원장은 소감을 통해 “서울시의 반려동물 인구 및 애견카페 등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동물에 대한 학대와 유기 및 열악한 사육환경 등은 여전히 문제로 지적되고 있다”며 “생명존중 및 동물복지에 대한 인식 개선이 요구되고 있는 시점으로 서울시가 동물과 사람이 공존하는 도시 서울을 만들기 위해서는 서울시 동물복지정책의 제도 개선을 비롯하여 동물복지 시설 확충 및 지원, 동물보호 및 복지문화의 확산 등 동물복지 정책 전반에 대한 추진체계가 내실 있게 마련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동물복지증진 특별위원회’는 지난 해 12월 제298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출범한 것으로 김상훈 위원장과 여명․추승우 부위원장을 비롯하여 더불어민주당 김종무(강동2)․김춘례(성북1)․김태호(강남4)․송도호(관악1)․송정빈(동대문1)․오현정(광진2)․이광호(비례)․이승미(서대문3)․정재웅(영등포3)․최웅식(영등포1) 의원 그리고 국민의힘 김소양(비례) 의원 등 14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위원은 선임일부터 6개월 동안 활동하게 된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