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9 (수)

  • 흐림동두천 19.6℃
  • 구름많음강릉 19.2℃
  • 흐림서울 20.5℃
  • 박무대전 21.0℃
  • 흐림대구 20.0℃
  • 울산 19.9℃
  • 흐림광주 21.8℃
  • 흐림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2.4℃
  • 맑음제주 23.2℃
  • 흐림강화 20.4℃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20.1℃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포토

BTS, 10월 24일 온라인 공연 개최

  • 등록 2021.09.15 15:25:35

 

[TV서울=신예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오는 10월 24일 온라인 콘서트를 개최한다.

 

15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는 BTS가 다음 달 24일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를 열며, 콘서트 예매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멤버들은 공식 SNS를 통해 "여러분이 계신 곳이 바로 무대"라며 "그날 저희와 함께 즐겨 달라"고 전했다.

 

지난달 BTS는 팬데믹으로 1년 이상 잠정 중단 상태였던 '맵 오브 더 솔' 월드투어를 전면 취소하면서 새로운 공연을 준비 중이라고 알린 바 있다.

 

당시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팬 여러분의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가능한 일정과 형태의 공연을 새롭게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BTS가 지난해 10월 10∼11일 'BTS 맵 오브 더 솔 원'(BTS MAP OF THE SOUL ON:E) 이후 약 1년 만에 온라인 콘서트를 연다.

 

당시 이틀간 열린 이 콘서트는 191개 국가 및 지역에서 총 99만 명 이상이 관람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어 데뷔 8주년을 맞아 올해 6월 13∼14일 열린 온라인 팬 미팅 '소우주'는 195개 국가·지역에서 133만여 명이 시청했다

 

한편 BTS는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돼 다음 주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76차 유엔총회에 참석한다.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법’ 의결

[TV서울=김용숙 기자] 국회가 ‘국회세종의사당 설치법’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국회는 세종시대의 첫발을 내딛고 국가균형발전의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게 됐다. 국회사무처는 내달부터 ‘사전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에 곧바로 착수하는 등 본격적인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에 나선다.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국회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은 홍성국·박완주·정진석 의원이 각각 대표 발의한 법안을 함께 심사하여 통합·조정한 안을 마련한 것으로, 세종시에 분원(分院)으로 세종의사당을 설치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국회세종의사당의 설치 근거를 법률에 두고,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사항은 추후 국회규칙으로 정하도록 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국회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이 가결된 후 “2002년 행정수도 이전을 본격 논의한 이후 꼭 20년 만에 국회 세종의사당 시대의 첫발을 내딛게 됐다. 21대 국회는 세종 국회 시대의 문을 여는 역사적 이정표를 세우게 됐다”며 “의장 개인으로도 남다른 감회를 가지고 있다. 세종의사당이 제대로 건립돼 국가 균형발전을 이루고 행정 비효율을 해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국회운영위에서는 ▲국회사무처가 2021년도 국회세종의사당 건립 설계비 예산을 활






정치

더보기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법’ 의결 [TV서울=김용숙 기자] 국회가 ‘국회세종의사당 설치법’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국회는 세종시대의 첫발을 내딛고 국가균형발전의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게 됐다. 국회사무처는 내달부터 ‘사전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에 곧바로 착수하는 등 본격적인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에 나선다.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국회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은 홍성국·박완주·정진석 의원이 각각 대표 발의한 법안을 함께 심사하여 통합·조정한 안을 마련한 것으로, 세종시에 분원(分院)으로 세종의사당을 설치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국회세종의사당의 설치 근거를 법률에 두고,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사항은 추후 국회규칙으로 정하도록 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국회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이 가결된 후 “2002년 행정수도 이전을 본격 논의한 이후 꼭 20년 만에 국회 세종의사당 시대의 첫발을 내딛게 됐다. 21대 국회는 세종 국회 시대의 문을 여는 역사적 이정표를 세우게 됐다”며 “의장 개인으로도 남다른 감회를 가지고 있다. 세종의사당이 제대로 건립돼 국가 균형발전을 이루고 행정 비효율을 해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국회운영위에서는 ▲국회사무처가 2021년도 국회세종의사당 건립 설계비 예산을 활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