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9℃
  • 흐림강릉 13.8℃
  • 구름조금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5.4℃
  • 흐림울산 15.3℃
  • 흐림광주 18.2℃
  • 흐림부산 17.4℃
  • 흐림고창 16.1℃
  • 제주 17.9℃
  • 구름조금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3℃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종합

쿠바 호텔 가스폭발 사망자 42명으로 늘어…상당수가 호텔 직원

  • 등록 2022.05.11 09:49:41

 

[TV서울=이현숙 기자] 쿠바 수도 아바나의 5성급 호텔에서 발생한 폭발 사고의 사망자가 42명으로 늘어났다. 10일(현지시간) 쿠바 정부는 지난 6일 아바나 사라토가 호텔서 발생한 폭발로 지금까지 성인 38명과 미성년자 4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부상자 중 37명은 퇴원했으며, 아직 18명이 병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망자중에는 스페인 관광객 1명도 포함됐다. 아바나 구도심에 위치한 96개 객실의 사라토가 호텔에선 지난 6일 낮 대규모 폭발이 발생했다.

연료 트럭이 호텔에 액화천연가스(LNG)를 공급하던 중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구조대원들이 무너진 건물 잔해에 매몰된 시신들을 속속 수습하면서 사망자가 계속 늘고 있다. 폭발 당시 사라토가 호텔에 투숙객은 한 명도 없는 상태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문을 닫았던 사라토가 호텔은 새 단장을 마치고 10일 2년 만에 다시 문을 열 예정이었다.

 

이 때문에 호텔 안에선 막바지 개장 준비를 하던 직원 등 51명이 작업 중이었고, 이중 23명이 숨진 채로 발견됐다. 3명은 여전히 실종 상태라고 AP통신이 호텔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이번 폭발로 19세기 건물인 호텔의 80%가 파괴됐으며, 호텔 인근 주택 38채도 피해를 봤다고 쿠바 매체는 전했다.

 







정치

더보기
노웅래 의원, ‘웹젠 노사 상생을 위한 국회 간담회’ 가져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국회의원(민주연구원장, 서울 마포 갑)은 12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실에서 ‘웹젠 노사 상생을 위한 국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노웅래 의원실‧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상헌 의원실‧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 공동 주최로, 웹젠 노조와 사측 인재문화실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임금 갈등을 비롯한 노동환경 전반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웹젠은 지난해부터 임금 인상률을 놓고 노사 갈등이 지속되고 있으며, 게임업계 최초 파업을 예고한 바 있다. 게다가 불합리한 근무환경에 대한 근로자들의 불만의 목소리가 높아 노사 양측의 입장 차이는 좁혀지지 않은 상태다. 최근 중간관리자급 직원들이 줄지어 퇴사했으나 인력 충원이 제대로 되지 않아 기존 직원들은 업무 과중을 겪게 됐다. 또한, 재택근무 권장 기간에 출근을 강요하거나, 주 52시간 초과 근무 내역을 축소‧삭제하는 등 억울하고 부조리한 상황들이 발생하고 있다는 증언도 있어 해결이 쉽지 않아 보인다. 이날 간담회에서 웹젠 노사는 다음 주부터 2주간 집중 교섭 기간을 정해 이 사안에 대해 논의해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웹젠 사측은 향후 구체적인 인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