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흐림동두천 26.4℃
  • 맑음강릉 31.9℃
  • 구름많음서울 28.2℃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조금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28.5℃
  • 구름조금부산 28.8℃
  • 구름많음고창 28.2℃
  • 맑음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27.4℃
  • 구름많음보은 26.1℃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8.2℃
  • 구름조금경주시 29.5℃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행정

오세훈 서울시장,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서울·인천 협력방안 논의

  • 등록 2022.06.27 13:35:25

 

[TV서울=변윤수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은 27일 오전 서울시청 집무실에서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면담을 갖고 서울시와 인천시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오 시장은 "2,500만명 가까이 되는 수도권 (시민)분들이 서울로 출퇴근하시기에 주거, 교통, 행정 등 할 일이 참 많은데 수도권 3개 지자체가 자주 모여서 현안들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해결하는 관계를 지향할 필요가 있다"고 수도권 지방자치단체 간 협력 필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유 당선인도 "행정체제 측면에서 볼 때 함께해야 할 부분이 많다"며 "정치, 산업, 문화, 환경 등의 정책을 함께 추진해서 시민행복을 증진시켜나가야 한다"고 동의했다.

 

그러면서 "미래를 열어가기 위해 인천의 중요성을 공유해야 한다. 세계적인 바다와 공항 등을 공유해서 서울시민의 행복을 증진시켜 나가야 한다"며 "초광역권 행정을 통해 시민들의 행복지수를 높이기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면답은 유 당선인 측의 요청으로 성사됐다.

 

오 시장은 지난 13일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과의 면담에서 수도권 공통 현안 해결을 위한 서울·경기·인천 3자 협의체 구성을 제안한 바 있다.

 

한편, 수도권 공통 현안으로는 지하철·광역버스 노선 신설·연장, 수도권 쓰레기 대체 매립지 확보 문제 등이 꼽힌다.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나경원 전 원내대표 초청 특강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국민의힘(대표의원 최호정, 서초4)은 5일 나경원 전 원내대표를 초청해, 시의회 의원회관 제2대회의실에서 ‘제2회 초청특강’을 개최했다. 특강은 김길영 수석부대표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김현기 의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나경원 전 원내대표의 강연과 참석한 의원들의 질의 및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나경원 전 원내대표는 ‘탄소중립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주제로, 윤 정부 특사로 가게 된 다보스 포럼에 대한 소회와 전 지구적 이슈인 기후변화 이슈를 비롯하여, 최근 국민의힘이 처한 여러 현안에 관하여 이야기를 꺼냈다. 나 전 원내대표는 올해 다보스포럼의 주요 아젠다로 “경제 안보, 팬데믹, 기후변화와 탄소중립”을 소개하며“특히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사회로 가기 위한 국제사회의 관심은 이미 불가역적인 흐름을 탔다. 우리 기업도 조속히 참여해 국제 표준을 만드는 데 함께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미래지향적인 화두에 서울시의원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나 전 원내대표는 현재 국민의힘과 정부가 처한 상황에 대해 “당과 정부와 대통령실이 삼위일체가 되어 움직여야 하는데, 저마다 다른 곳을 보고 뛰는 ‘못하는 2인3각






정치

더보기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나경원 전 원내대표 초청 특강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국민의힘(대표의원 최호정, 서초4)은 5일 나경원 전 원내대표를 초청해, 시의회 의원회관 제2대회의실에서 ‘제2회 초청특강’을 개최했다. 특강은 김길영 수석부대표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김현기 의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나경원 전 원내대표의 강연과 참석한 의원들의 질의 및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나경원 전 원내대표는 ‘탄소중립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주제로, 윤 정부 특사로 가게 된 다보스 포럼에 대한 소회와 전 지구적 이슈인 기후변화 이슈를 비롯하여, 최근 국민의힘이 처한 여러 현안에 관하여 이야기를 꺼냈다. 나 전 원내대표는 올해 다보스포럼의 주요 아젠다로 “경제 안보, 팬데믹, 기후변화와 탄소중립”을 소개하며“특히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사회로 가기 위한 국제사회의 관심은 이미 불가역적인 흐름을 탔다. 우리 기업도 조속히 참여해 국제 표준을 만드는 데 함께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미래지향적인 화두에 서울시의원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나 전 원내대표는 현재 국민의힘과 정부가 처한 상황에 대해 “당과 정부와 대통령실이 삼위일체가 되어 움직여야 하는데, 저마다 다른 곳을 보고 뛰는 ‘못하는 2인3각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