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7 (일)

  • 흐림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36.4℃
  • 흐림서울 31.4℃
  • 구름많음대전 33.9℃
  • 구름많음대구 35.6℃
  • 구름조금울산 34.5℃
  • 구름많음광주 33.2℃
  • 구름조금부산 31.0℃
  • 구름많음고창 32.9℃
  • 구름많음제주 34.2℃
  • 흐림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32.0℃
  • 구름많음금산 33.0℃
  • 구름많음강진군 32.5℃
  • 구름많음경주시 36.9℃
  • 구름조금거제 30.4℃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남궁역 서울시의원, “현실화된 초고령 사회 속 노인복지 소홀해서는 안돼”

  • 등록 2022.08.02 15:48:51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부위원장 남궁역 의원(동대문3)이 지난 1일 동대문구청에서 열린 ‘(사)대한노인회 동대문구지회 제18대 지회장 취임식’에 참석해 격려인사를 전달했다.

 

(사)대한노인회 동대문구지회는 1969년 창립되어 노인대학(지도자, 경로당), 노인체육 및 경로효행사업 등 노인복지분야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132개 경로당 및 약 7,600명의 회원을 확보하고 있다.

 

이날 열린 행사에서 남궁역 의원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노인인구에 대비할 수 있는 현실적인 노인복지 정책 마련의 시급함을 강조했다. 실제로 우리나라는 2025년 내국인 고령 인구(65세 이상)가 전 국민의 20%를 넘어서는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어, 노인 대상의 꼼꼼한 정책 마련은 매우 절실한 시대적 과제라 할 수 있다.

 

남궁역 시의원은 “노인복지뿐만 아닌 급변하는 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노인 대상 시니어 교육과 경제활동 지원 등을 통해 노인이 우리 사회에 온전한 사회적, 경제적 주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정책 마련이 시급하다”며 “이를 위해 서울시의원으로서 적극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정치

더보기
與 내홍에 野 다시 강공모드…정기국회 앞 가팔라지는 대치전선 [TV서울=나재희 기자] 내달 정기국회를 앞두고 여야 간 전선이 격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당 내홍과 지지율 급락이라는 악재에 맞닥뜨린 여권을 겨냥해 거야(巨野) 더불어민주당은 연일 파상 공세를 펼치고 있다. 이에 맞서 국민의힘은 내분을 수습하는 동시에 전임 정권의 각종 의혹을 고리로 대야(對野) 공세 수위를 높이며 반등의 동력을 마련하고자 안간힘을 쓰고 있어 여야 간 대치는 가팔라지는 양상이다. 7일 정치권에 따르면 민주당은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 관련 의혹을 정조준하고 있다. 먼저 대통령 관저 공사의 일부를 김 여사와 관련된 업체가 수주했다는 의혹에 대해 이번 주 국정조사 요구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국정조사 요구서의 경우 재적의원 4분의 1(75명) 이상이 동의하면 제출할 수 있고, 국정조사가 이뤄지기 위한 특위 계획서는 재적 과반 출석, 과반수 찬성이 있어야 한다. 민주당이 현재 국회 과반 의석수를 갖고 있는 만큼 단순히 산술적으로만 놓고 보면 단독으로도 국조를 밀어붙일 수 있는 상황이다. 다만 국정조사 실시는 그간 여야 합의로 이뤄졌다는 점에서 실제 실시 여부는 대여 압박 및 협상 카드로 남겨놓을 전망이다.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무속인으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