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맑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3.5℃
  • 구름많음광주 -2.9℃
  • 맑음부산 -3.4℃
  • 구름조금고창 -4.3℃
  • 흐림제주 5.0℃
  • 구름많음강화 -7.8℃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8.1℃
  • 맑음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3.8℃
  • 맑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정치

8월 신규 고위공직자 재산공개…김은혜 홍보수석, 266억원 신고

  • 등록 2022.11.25 10:04:19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비서관이 서울 강남구 대치동 땅을 포함해 총 266억원의 재산을 보유했다고 신고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는 25일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고위공직자 재산등록사항을 전자관보에 게재했다.이번 공개 대상은 올해 8월 2일부터 9월 1일까지 1급 이상 고위공직자로 신규 임용된 14명, 승진한 52명, 퇴직한 32명 등 신분이 바뀐 109명이다.

재산이 공개된 대통령비서실 소속 공직자는 총 5명이다.

김 수석 본인 예금 10억8천만원, 배우자 예금 54억2천만원 등 가족 예금 65억8천만원도 신고했다.

 

이관섭 대통령실 정책기획수석비서관은 75억3천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여기에는 배우자와 공동 소유한 서울 용산구 한남동 206.89㎡ 아파트가 포함됐다.

 

이기정 대통령실 홍보기획비서관은 25억원, 임종득 국가안보실 2차장은 16억6천만원, 설세훈 대통령실 교육비서관은 18억7천만원 재산을 각각 신고했다.

김 수석 다음으로는 류광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획조정실장이 170억1천만원을 신고했다.

류 실장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아파트 분양권, 본인과 가족이 보유한 131억8천만원어치 주식 등을 신고했다.

 

장호진 주러시아 대사는 27억8천만원 규모 부동산, 45억3천만원 규모 예금 등 95억6천만원의 재산을 적어냈다.

8월 퇴직자 중에는 장하성 전 주중대사(111억8천만원), 권순만 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94억9천만원), 김현준 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48억원) 등이 재산 등록을 했다.







정치

더보기
"정치검찰 타도" vs "이재명 구속"…이재명 출석 전 신경전 [TV서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서울중앙지검 출석을 앞둔 28일 오전 서초동 검찰청 일대는 이 대표 지지 단체와 규탄 단체가 몰려들어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 이 대표를 지지하는 민주시민촛불연대와 지킴이 전국시민연대는 이날 오전 8시 이전부터 서울중앙지검 서문 일대에 집결하기 시작해 8시30분 본격 응원집회에 나섰다. 같은 시간 도로 반대편인 대검찰청 동문 일대에서는 대한민국애국순찰팀과 자유대한호국단 등 보수단체가 맞불 규탄집회를 열었다. 두 집회 참가자들은 집회 내내 상대방을 향해 욕설과 고성을 지르며 신경전을 벌였다, 이 대표 지지자 측이 "이재명은 죄가 없다. 정치검찰 타도하자"라고 구호를 외치면, 반대편에선 "이재명을 구속하라"고 맞대응했다. 보수단체가 이 대표 지지자들을 향해 "빨갱이"라고 도발하고, 지지자들이 거친 욕설로 응수하기도 했다. 보수단체가 서울중앙지검 서문 방향으로 대형 스피커를 설치하자 이 대표 지지자들이 "방향을 바꾸라"고 항의해 경찰이 중재에 나서기도 했다. 양측의 집회 분위기는 이 대표 도착 시간이 가까워지면서 한층 가열됐다. 보수단체는 성조기와 태극기를 꺼내 흔들며 '대장동 수괴 이재명을 체포하라'는 현수막을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