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흐림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1.9℃
  • 구름많음서울 24.6℃
  • 흐림대전 21.2℃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0.9℃
  • 구름조금광주 26.6℃
  • 구름조금부산 22.1℃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24.2℃
  • 흐림강화 19.7℃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1℃
  • 구름조금강진군 25.4℃
  • 구름조금경주시 23.9℃
  • 구름조금거제 22.0℃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태권도 유단자, 9개 나라 기수로 개회식 입장

  • 등록 2023.09.23 16:28:28

 

[TV서울=변윤수 기자] 23일 오후 9시(한국시간)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막을 올리는 제19회 항저우 하계 아시안게임 개회식에서 우리나라의 국기(國技)인 태권도 종목에 출전한 선수들이 조국의 기수로 입장한다.

대회 조직위원회 정보 사이트인 마이인포가 개회식 6시간 전에 공개한 나라별 기수 자료를 보면, 영어 알파벳 순서에 따라 45개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중 가장 먼저 입장하는 아프가니스탄을 필두로 이란, 요르단, 레바논, 네팔, 사우디아라비아, 대만, 동티모르, 베트남 9개 NOC가 태권도 선수를 자국 기수로 선정했다.

남자 58㎏급 모흐센 레자이(아프가니스탄), 여자 53㎏급의 나히드 키야니찬데(이란), 여자 67㎏급의 줄리아나 알사데크(요르단), 여자 57㎏급 라테시아 아운(레바논), 남자 68㎏급 바하두르 마하라(네팔), 여자 49㎏급 둔야 알리 아부탈레브(사우디아라비아), 여자 57㎏급 로자링(대만), 여자 49㎏급 아나 핀투(동티모르), 여자 67㎏급 박티키앰(베트남) 등이 주인공이다.

이중 아운과 로자링, 알사데크와 박티키앰은 해당 종목에서 메달을 다툴 후보들이다.

 

레바논의 단독 기수인 아운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란 키야니찬데는 올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했으며, 대만의 로자링은 2020 도쿄 올림픽 동메달과 2002년·2023년 세계선수권대회 연속 은메달 등 화려한 이력을 쌓았다.







정치

더보기
범야권, 오늘 대규모 장외집회…채상병특검법 통과 촉구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등 야권은 25일 '순직 해병 진상규명 방해 및 사건 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임명법'(채상병 특검법) 통과를 촉구하는 대규모 장외 여론전에 나선다. 민주당, 정의당, 새로운미래, 기본소득당, 진보당, 조국혁신당, 사회민주당 등 야 7당과 시민단체들은 이날 오후 3시 서울역 인근에서 '해병대원특검법 거부 규탄 및 통과 촉구 범국민대회'를 개최한다. 민주당에서는 이재명 대표, 박찬대 원내대표 등 지도부와 22대 국회 당선인들이 총출동하며, 조국혁신당도 조국 대표와 당선인 전원이 장외집회에 참석한다. 새로운미래 이석현 비상대책위원장, 정의당 장혜영 원내대표 직무대행,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대령)의 법률대리인인 김규현 변호사도 발언할 예정이다. 다만, 개혁신당은 채상병특검법 처리에 찬성하는 입장이나 이날 집회에는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김성열 수석대변인은 "개혁신당은 채상병특검법 처리에 진심이지만, 거리정치라는 방식에는 동의하기 어렵다"고 불참 이유를 설명했다. 채상병특검법은 오는 28일 국회 본회의 재표결을 앞두고 있다. 대통령이 재의요구권(거부권)을 행사한 법안이 국회에서 통과되려면 재적의원(296명) 과반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