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7.1℃
  • 맑음강릉 23.2℃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6.1℃
  • 맑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19.8℃
  • 맑음광주 25.6℃
  • 맑음부산 23.1℃
  • 맑음고창 25.5℃
  • 맑음제주 22.3℃
  • 맑음강화 24.8℃
  • 맑음보은 24.4℃
  • 맑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조금경주시 23.4℃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산책로 갖춘 동네 뜰'…중구 버티공영주차장에 옥상정원 조성

  • 등록 2023.11.16 09:27:42

 

[TV서울=신민수 기자] 서울 중구(구청장 김길성)는 버티공영주차장(동호로17길 270) 옥상에 정원을 재조성하고 주민에게 개방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지난 1월부터 이 주차장의 옥상 리모델링을 추진했다. 지난해부터 주민 의견을 모은 결과를 반영해 옥상 950㎡ 공간에 나무와 야생화를 심어 정원을 만들고 어린이 놀이시설과 어르신 운동시설을 함께 설치했다.

옥상 바닥에는 잔디를 깔고 화단에는 배롱나무, 화살나무, 목수국과 같은 나무와 산수국, 억새, 사초류, 야생화 등을 심어 사계절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정원을 만들었다.

옥상 둘레에는 대나무 300주를 심어 이웃 건물의 사생활을 보호하고 이용자가 아늑함을 느낄 수 있게 만들었다. 다산동과 약수역 일대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곳은 전망을 조망할 수 있게 시야를 텄다.

 

옥상 둘레를 따라 나무 데크를 깔고 103m의 순환 산책로를 만들었다. 한쪽에는 다양한 운동 기구를 비치했다.

어린이 놀이터에는 정원을 가로지르는 9m 길이의 오르기 놀이, 미끄럼틀, 시소, 트램펄린을 설치했다.

구는 옥상정원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내년 4월까지 승강기 설치 공사를 마칠 계획이다.

김길성 구청장은 "어린이가 뛰어놀고 주민이 산책을 즐기는 동네 뜰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심 속 여백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주민이 쾌적한 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공원, 휴게공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차별이 정당화되는 사회는 희망 없어”

[TV서울=변윤수 기자] 김동명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이 경영계가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밀어붙인다면 최저임금위원회 위원 사퇴 이상의 강력한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4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노총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최저임금법 내 조항을 제거해 차별 적용 시도를 근본적으로 무력화하려고 한다"며 "최저임금위에서 업종별 최저임금 차별 적용을 밀어붙인다면 위원 사퇴를 뛰어넘는 강력한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최저임금 차별 적용은 경제적 차별이면서 노동하는 사람으로서 한 사회 구성원의 자부심에 상처를 주고 사회에 대한 신뢰를 훼손한다"며 "차별이 정당화되는 사회는 희망이 없기에 (차별 적용은)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도 한국노총 출신 의원들이 대거 포진할 것으로 보인다"며 "국회와 계속 소통하며 최저임금 차별 적용 시도를 뿌리뽑기 위해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은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와 플랫폼 종사자에 대해서 별도 최저임금을 설정하자는 노동계 요구와 관련해서도 "어떤 경우에도 노동자를 보호하는 법이나 제도에 차별 조항을 두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