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2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


민주당 김민기·임종성 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 등록 2024.01.19 14:15:37

 

[TV서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민기 의원(3선, 경기 용인을)과 친명(친이재명)계 임종성 의원(2선, 경기 광주을)이 19일 22대 총선 불출마를 잇따라 선언했다.

 

이로써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민주당 현역 의원은 국회의장을 지낸 6선의 박병석 의원과 4선의 우상호 의원, 초선인 강민정·오영환·이탄희·홍성국 의원 등 총 8명으로 늘었다.

 

김민기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3선 의원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희생해야 한다고 오래전부터 생각해 왔다. 오늘날 정치에 대한 국민 여러분의 불신에 책임을 통감하고 새롭고 다양한 시야를 가진 사람들에게 기회가 주어져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라며 "오로지 선거를 목표로 하고 기득권에 안주하려 하는 정치권에 대한 국민 여러분의 걱정을 잘 알고 있다. 이제 내 기득권을 내려놓고 자리를 비켜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정치인으로서 잠시 쉼표를 찍고 저를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져야 할 때"라며 "민주당이 국민과 함께 꼭 승리할 수 있도록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제3지대' 합류 의향을 기자들이 묻자 "당에 대해서 헌신해야 할 때 아닌가 생각하고 다른 생각은 없다"며 "오로지 우리 민주당이 승리해 검사 정권을 제압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또, '당 대표 등 지도부 리더십에 문제의식이 있느냐'는 질문에 "그런 큰 생각은 갖고 있지 않다"고 답했다.

 

김 의원은 용인시의원 출신으로 2012년 19대 총선에서 현 지역구에 당선돼 내리 3선을 지냈고 당 사무총장과 국회 정보위원장 및 국토교통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당내에서 상대적으로 계파 색채가 옅다는 평가를 받아 왔다.

 

임 의원도 이날 소셜미디어에 글을 올려 불출마 선언을 했다.

 

임 의원은 "저에 대한 여러 논란에 억울한 부분도 있고, 사실과 다른 부분도 많지만, 지금 제가 한 걸음 물러나는 것이 부족한 저를 품어준 당과 당원 동지, 광주시민에 대한 도리라 생각한다"며 "이제 초심으로 돌아가 제 앞에 놓인 혼돈을 정리하고 다시 당당하게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임 의원은 친명 그룹 '7인회' 출신으로 '전당대회 돈봉투 의혹'에 연루돼 지난 10일 검찰 소환 조사를 받았다. 이와 별도로 지역구 건설업체 임원에게서 1천만 원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도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임 의원은 대부분의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