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7.1℃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3.5℃
  • 제주 1.4℃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3℃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4.3℃
  • 구름많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정치


與 지도부, 서울역서 설 귀성인사…"동료시민과 함께"

  • 등록 2024.02.08 10:39:29

 

[TV서울=곽재근 기자] 국민의힘 지도부는 설 연휴를 하루 앞둔 8일 오전 서울역에서 고향으로 향하는 귀성객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귀성 인사에는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과 윤재옥 원내대표, 유의동 정책위의장, 장동혁 사무총장, 박정하 수석대변인, 이인선 원내대표 비서실장, 정희용 원내대변인 등이 총출동했다.

한 위원장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동료시민과 함께'라고 적힌 어깨띠를 두르고 대합실, 승강장 등을 돌며 귀성객들과 인사했다.

시민들의 요청에 웃으며 함께 사진을 찍었고, 현장에서 몰려든 유튜버들에게도 총선 공약이 담긴 정책 홍보물을 나눠줬다.

 

역사 내에서 이동권 보장 시위를 진행 중인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 소속 활동가들은 대합실에서 마주친 한 위원장을 향해 "장애동료시민이 기다리고 있었다, 장애동료시민을 만나주십시오"라고 외치기도 했다.

승강장에서는 '해병대 예비역 연대'라고 적힌 티셔츠를 입고 '채상병 특검법 통과, 박정훈 대령 탄압 중지'라고 쓴 손팻말을 든 무리가 한 위원장에게 몰려들어 제지당하는 일도 있었다.

현장의 혼잡이 계속되면서 국민의힘 지도부는 15분여 귀성 인사를 마치고 노원구 중계동의 연탄나눔 봉사활동 장소로 이동했다.

국민의힘은 그동안 각계 주요 인사들에게 당비 6천만∼7천만원을 활용해 당 대표 명의로 설 선물을 전했으나 이 비용을 전액 연탄 기부로 돌렸다. 기부 규모는 총 7만2천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