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8.7℃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4.9℃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3.6℃
  • 흐림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4.2℃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의힘, 광주 8곳 후보 확정…16년 만에 모든 지역구 공천

  • 등록 2024.03.03 10:50:08

 

[TV서울=곽재근 기자] 국민의힘이 험지인 광주에서 16년 만에 모든 지역구 공천을 마무리하고 표심 공략에 나섰다.

3일 국민의힘 광주시당에 따르면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전날 서구을, 북구갑, 북구을 등 광주 3개 선거구의 우선 추천(전략공천)을 확정했다.

서구을 김윤 전 대우자동차 세계경영기획단장, 북구갑 김정명 국민의힘 광주시당 부위원장, 북구을에서는 문화예술 분야 인재로 영입된 양종아 한뼘클래식기획 대표가 공천됐다.

이에 따라 국민의힘은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이후 16년 만에 광주 8개 모든 선거구에서 후보를 내게 됐다.

 

국민의힘은 앞서 동남갑 강현구 전 대한건축사협회 광주시 건축사회장, 동남을 박은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서구갑 하헌식 전 광주 서구을 당협위원장, 광산갑 김정현 전 광주시당위원장, 광산을 안태욱 전 TBN광주교통방송사장을 후보로 낙점했다.

전남에서도 전날 발표된 우선추천 후보 5명을 포함해 8개 선거구 예비후보를 확정했으며 여수을, 담양·함평·영광·장성 등 남은 두 곳 공천도 조만간 마무리할 예정이다.

목포는 윤선웅 전 목포시 당협위원장, 나주·화순은 김종운 전 나주시의회 의장이 우선 추천됐다.

고흥·보성·장흥·강진은 김형주 전 광주시립민속박물관 학예연구실장, 해남·완도·진도는 곽봉근 전 국민의힘 국책자문위원회 고문, 영암·무안·신안은 황두남 전 신안군의원이 공천됐다.

앞서 여수갑에는 박정숙 전남도당 산림환경분과위원장, 순천·광양·곡성·구례갑은 김형석 전 통일부 차관, 순천·광양·곡성·구례을은 이정현 지방시대위원회 부위원장의 단수공천이 확정됐다.

 

국민의힘은 광주와 전남에서 각각 1석, 모두 2석 이상 당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기환 광주시당위원장은 "광주·전남에서 민주당 일당 독점 구도를 타파하고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이 나올 수 있도록 지역 발전을 위한 공약과 실현 가능한 정책으로 대결하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나경원 "한동훈 입이 시한폭탄…尹 끌어들이는 물귀신 작전" [TV서울=나재희 기자] 국민의힘 나경원 대표 후보는 19일 자신의 '패스트트랙 사건 공소 취소 부탁'을 폭로한 한동훈 후보를 향해 "입이 시한폭탄"이라고 비판했다. 나 후보는 한 후보가 전날 방송토론회에서 패스트트랙 사건 기소의 정당성을 묻는 말에 '당시 검찰총장이 윤석열 대통령이었다'고 답한 것을 거론하며 이같이 말했다. 나 후보는 페이스북 글에서 "패스트트랙 기소에 대한 한 후보의 생각, 의견, 입장을 묻는 질문에 또 윤 대통령을 끌어들이고 당을 끌어들이는 '물귀신' 작전을 쓰기까지 했다"며 "잘한 거는 '나 혼자 다 했다'고 하면서 왜 늘 잘못된 것은 다 윤 대통령 탓이고 당 탓인가"라고 비난했다. 나 후보는 또 "패스트트랙 투쟁을 대하는 한 후보의 인식은 민주당, 조국혁신당과 다를 바가 없는 것 같다"며 "그저 '단순 범죄' 정도로 치부하고, 부당한 기소의 철회를 호소한 저를 '개인적 부탁'이나 하는 사람으로 몰아갔다"고 지적했다. 나 후보는 전날 한 후보의 사과 이후 "이 문제는 이쯤에서 묻고 가자는 기자회견까지 준비했었다"며 "그런데 토론회를 통해서 우리는 확실히 알 수 있었다. 아쉽게도, 한동훈 후보의 사과에는 진정성도, 진실됨도 없었다"고 주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