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6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


전직 국회의원 출신 울산북구 여야 후보 맞대결…첫 주말 유세전

  • 등록 2024.03.30 19:57:33

 

[TV서울=나재희 기자] 30일 울산 곳곳에서는 6개 선거구 여야 후보가 4·10 총선 공식 선거운동 시작 후 첫 주말을 맞아 치열한 유세전을 벌였다.

이중 북구는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을 중심으로 제조업이 발달해, 노동자 표심이 선거 판세에 큰 영향을 미치는 지역이다.

매 선거 보수와 진보가 접전을 벌이는 북구에서는 민주·진보 야권 단일후보로 뽑힌 진보당 소속 윤종오 후보가 국민의힘 소속 박대동 후보와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이들 후보는 모두 이날 현대차 울산공장 앞에서 지역 노동자 표심 잡기에 여념이 없었고, 이외에도 지역 곳곳을 차례로 누비며 유세를 펼쳤다.

 

무소속 후보도 골목골목을 다니며 얼굴 알리기에 나섰다.

제19대 북구 국회의원과 예금보험공사 사장을 지낸 국민의힘 박대동 후보는 토요일 이른 아침부터 중산동과 송정지구, 현대자동차 4공장 앞 등을 차례로 돌며 표심 공략에 나섰다.

박 후보는 "자유대한민국의 기반을 다지고, 민생 경제를 회복시키며, 잠재력이 큰 북구의 미래 지도를 완성하기 위해 저의 열정을 다 바치겠다"며 "외곽 순환도로의 조기 완성과 7번 국도 확장 등이 그 예가 될 것"이라고 유권자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박 후보는 이어 "검증된 능력과 탄탄한 인맥으로 북구의 미래를 바꾸겠다는 확신이 있다"며 "주민 모두가 잘살고 웃음 짓는 행복 북구를 반드시 만들어내겠다"고 재차 약속했다.

민선4기 북구청장과 제20대 국회의원을 지낸 진보당 윤종오 후보는 현대자동차 4공장 문 앞에서 출근 인사를 시작으로 송정 박상진 호수 공원, 무룡산 입구 등을 차례로 다니며 집중 유세를 펼쳤다.

 

윤 후보는 "물가가 너무 올랐는데 윤석열 정권은 대파 가격도 제대로 모른다"며 "금리도 크게 올라서 장사하는 분들이 대출금 이자 내기도 어려워하신다"며 정부·여당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윤 후보는 또 "한평생 노동자로 살아오며 서민의 생활을 누구보다 잘 아는 사람이 저 윤종오"라고 강조하며 "물가 폭탄 정권을 심판하고 민생을 살리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2020년에도 무소속으로 총선에 나섰던 현대자동차 출신의 농업인 무소속 박재묵 후보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을 시작으로 북구 전역에 현수막을 붙이며 주민들을 만나는 등 유세전에 가세했다.


인천항 자유무역지역 추가 지정 추진…축구장 266개 면적

[TV서울=김상철 본부장] 인천항 일대 축구장 266개 크기 땅을 자유무역지역으로 추가 지정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이달 중 해양수산부에 인천항 자유무역지역 추가 지정을 위한 기본계획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해수부는 기본계획을 토대로 관련 기관의 의견을 수렴하고, 산업통상자원부는 자유무역지역 심의위원회를 열어 지정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추가 지정 대상지는 인천 신항 한진·선광 컨테이너터미널(95만7천㎡)과 신항 배후단지 1-1단계 2구역(94만2천㎡)으로 총면적은 축구장 266개 크기인 190만㎡다. 이는 기존 인천항 자유무역지역 전체 면적인 내항과 남항 인천컨테이너터미널(ICT) 등지 196만㎡와 비슷한 규모다. 앞서 해수부는 지역 정치권과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자유무역지역 확대 요구가 계속되자 태스크포스(TF)를 꾸려 타당성을 검토하고 업계의 의견을 들었다. 인천해수청은 인천항을 수도권 관문 수입 항만에서 화물 수출 항만으로 육성하려면 자유무역지역 확대로 고부가가치 제조업체를 유치해야 한다고 판단했다. 자유무역지역으로 지정되면 자유로운 제조·물류 유통과 무역 활동이 보장되고 관세 유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일정 규모 이상의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