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임상규 전북도 행정부지사 이임…후임에 최병관 행안부 실장

  • 등록 2024.03.30 20:03:06

 

[TV서울=곽재근 기자] 임상규 전북특별자치도 행정부지사가 29일 부지사 임기를 마무리했다.

그는 행정안전부 지방자치인재개발원으로 자리를 옮긴다.

임 부지사는 지난해 4월 취임 이후 특별자치도 출범의 근간이 되는 전북특별법 전부개정안 국회 통과, 새만금 이차전지 특화 단지 지정, 11조원 규모의 기업 유치 등에 앞장섰다.

아울러 활기찬 근무 환경, 일하고 싶은 직장 문화를 조성하는 데 적극적으로 나서 도정 발전을 이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관영 도지사는 송별사를 통해 "임 부지사는 고향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전북자치도의 성공적인 시작과 안착을 이끌었다"며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임 부지사도 "새로운 전북의 담대한 여정에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비록 도정에서 멀어지지만, 전북인의 한 사람으로서 어디에 있든 전북을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만다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후임은 최병관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이다.







정치

더보기
한동훈 "국민 선택 받기에 부족했다"… 국민의힘 지도부 줄사퇴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11일 4·10 총선 참패에 따른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 핵심 당직자와 비대위원들도 연이어 사퇴 의사를 밝히면서 사실상 '지도부 공백' 상태에서 당 지도체제 재건을 놓고 내부 논의가 본격화할 전망이다. 한 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민심은 언제나 옳다. 국민의 선택을 받기에 부족했던 우리 당을 대표해 국민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뜻을 준엄하게 받아들이고 저부터 깊이 반성한다"며 "선거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이어 "야당을 포함해 모든 당선자들에게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민의 뜻에 맞는 정치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아울러 "함께 치열하게 싸워주고 응원해주신 동료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 동료 여러분, 당선되지 못한 우리 후보들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우리가 국민께 드린 정치개혁의 약속이 중단 없이 실천되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한 위원장은 또 "어떻게 해야 국민의 사랑을 되찾을 수 있는지 고민하겠다. 쉽지 않은 길이 되겠지만 국민만 바라보면 그 길이 보일 것이라 생각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