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2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교육

금천구, 초등학교로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캠프 실시

  • 등록 2017.09.12 15:42:41


[TV서울=신예은 기자]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18일부터 29일까지 7개 초등학교 총 1257명 초등학생 대상으로 ‘학교로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캠프’를 실시한다.


초등학생들은 상황별 재난안전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긴급 상황 시 올바른 대처방안을 배운다. 실생활에 바로 적용할 수 있도록 실습 위주로 진행한다.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진행을 위해 어린이 안전 전문교육기관 (사)세이프키즈코리아가 주관하며 학교별 정규 수업시간을 활용해 학년별 수준에 맞춰 체험식 순회교육으로 진행한다.


캠프에 참여하는 아이들은 물놀이, 화재 등 사고 상황별로 안전 교육을 받는다. 물놀이 및 선박안전 분야는 구명조끼 사용 방법과 선박사고 시 탈출 방법, 피셔맨 매듭법을 배운다. 응급처치 분야는 심폐소생술, 기도폐쇄 시 응급처치법인 하임리히법에 대해 알아간다. 화재안전 분야는 몸에 불이 붙었을 시 대처 방법과 소화기 사용방법, 화재 시 대피방법에 대해 교육 받는다.


구 관계자는 “이번 캠프를 통해 아이들이 어떤 긴급 상황에도 실생활에 바로 적용 가능한 대처능력을 가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시-국토부, 민생현안 해결 위해 힘 모은다

[TV서울=이현숙 기자]서울특별시와 국토교통부가 도시, 주택, 교통 등 양 기관 공동현안의 신속한 해결을 위해 서로 힘을 모은다. 손병석 국토교통부 1차관과 이제원 서울시 행정2부시장은 12일국토발전전시관에서 ’국토교통부-서울시 핵심 정책협의 TF 1차 회의‘를 공동 개최했다. 이는 지난 7월 27일 김현미 장관과 박원순 시장이 양 기관의 공동현안 해결과 협력강화를 위해 TF 구성을 합의한 데 따른 후속조치다. ‘국토교통부-서울시 핵심 정책협의 TF’는 도시·주택·교통 등 주요 민생정책 10대 과제를 집중 논의한다.이를 위해, 도시, 주택건축, 인프라 유지관리, 교통 등 4개 실무TF를 구성 운영하고 2개월마다 전체회의를 개최하여 추진성과를 점검할 계획이다. 용산공원 조성과 관련해 원활한 공원 조성을 위한 범정부 논의체계 구축, 용산기지 내 환경오염 조사와 역사문화자산의 가치규명 방안, 시민참여 확대를 위한 협력방안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광화문광장 프로젝트와 관련해서는 대통령 집무실 이전과 연계한 중앙정부-서울시 TF 구성, 국비지원을 위한 예비타당성 조사 협조 등을 주로 다루게 된다. 공적임대주택 공급 활성화를 위한 신혼부부·청년 대상 공적임대주택 후보지





김영호 의원, 장애인복지법 개정안 대표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김영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1일 ‘장애인복지법’과 ‘발달장애인 권리보장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을 각각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에서는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국민을 대상으로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이나 홍보사업 등의 정책을 강구하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그 구체적인 방안에 대한 규정이 없이 대통령령에 위임되어 있어 제대로 된 교육이나 홍보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자폐성 장애 등 발달장애의 경우 다른 장애에 비해 국민적인 관심과 이해도가 낮아 별도의 지원 법률이 제정되어 있음에도 관련한 홍보사업이나 공익광고는 찾아보기 힘든 상황이다. 김 의원이 대표 발의한 개정안은 보건복지부 장관으로 하여금 장애인에 대한 차별과 편견, 학대 예방 등에 관한 공익광고를 제작·배포하도록 하고 특히 발달장애인에 대해서는 차별·편견·학대 방지를 비롯해 발달장애 자체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돕기 위한 공익광고를 만들어 국민에게 홍보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김영호 의원은 "사회를 함께 구성하고 살아가는 공동체의 동반자로서 서로에 대한 이해와 관심은 성숙한 사회로 나아가는 첫걸음"이라며"이번 개정안을 통해 더불어 사는 세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