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3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지방자치

중구, 아동친화도시 향해 시동 …내년 인증 목표

  • 등록 2017.09.13 10:27:39


[TV서울=신예은 기자] 중구가 내년 12월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목표로 팔을 걷었다. UN산하 아동구호기관인 유니세프에서 인증하는 아동친화도시(Child Friendly Cities, CFC)는 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이 생존·보호·발달·참여의 4대 권리를 충분히 누리며 살 수 있는 도시다.


우리나라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유엔아동권리협약 실천 등 10가지 원칙과 46개 세부지표를 평가해 아동친화도시로 인증해 주고 있다. 이달 초 수원시가 인증을 받으면서 현재 13개 지방자치단체가 아동친화도시로 이름을 올렸다.

 

중구는 우선 지난 7월 1일자로 여성가족과 내 1개 팀을 아동친화도시팀으로 개편하고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추진 지방정부협의회 가입, 타지자체 벤치마킹 등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위한 발걸음을 내딛기 시작했다.

 

더불어 지난 6일에는 군산에서 열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추진 지방정부협의회 임시총회에 참가했고 12일 오전에는 구 전 직원을 대상으로 아동권리교육도 진행했다.

 

유엔아동권리협약의 기본정신을 파악하고 정책을 만들 때 아동을 먼저 고려하는 인식을 갖춰 아동친화도시 조성의 기초를 다지기 위해서다.

 

이 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성종은 아동권리3팀장이 강사로 나서 유엔아동권리협약의 이해, 아동친화도시의 이해, 아동 실태 및 아동인식의 변화 등을 중심으로 교육을 이어 갔다.

 

최근에는 서울시 주관 '아동친화도시 자치구 특화사업 지원 공모'에 선정돼 시비 1500만원을 확보했다.

 

구는 이를 활용해 아동권리를 소재로 한 '놀아요, 그려요, 써봐요' 글짓기·그림그리기 대회와 아동 당사자의 목소리를 직접 구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열린 토론회'를 개최하고 관련 조례 제정 등 아동이 행복한 지역을 만드는데 필요한 사업들을 본격 발굴·전개해 인증 획득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최창식 구청장은 “유엔아동권리협약의 핵심가치가 구정 전반에 녹아들도록 해 아동의 꿈이 실현되는 아동친화도시 중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청년에게 힘이 되는 국회”…국회에서 청년일자리박람회 개최

[TV서울=나재희 기자] 국회사무처는 오는 14일 국회 잔디마당에서 '2017 대한민국 청년일자리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청년일자리박람회는 정세균 국회의장이 취임 이래 역점을 기울여 추진해 온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가 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청년에게 힘이 되는 국회'라는 슬로건 아래 국회와 정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청년일자리 축제라는 데 큰 의의가 있다. 박람회에는 CJ, GS, 포스코, 금호아시아나 등 대기업 그룹사 및 ㈜벽산, ㈜싸이먼 등 우수 중견·강소기업 등 217개 기업이 참여해 청년 인재 2,000여명을 구인할 계획이다. 당일 오후 1시 30분 국회의정관에서는 국회입법조사처와 국회사무처 법제실이 공동으로 '새 정부의 청년일자리 정책과 입법·정책적 개선방안'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해 새 정부의 청년일자리 정책을 진단하고 입법·정책적 개선방안을 논의한다. 또한 오후 3시 국회 접견실에서는 정세균 의장, 김영주 장관, 우윤근 총장이 청년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청년일자리 정책에 대한 그들의 생각과 현장의 애로사항을 듣고 함께 해결책을 모색한다. 이를 통해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를 위한 새정부의 정책에 대한 심도 있는 검토와 정책제안이 이루어질





“청년에게 힘이 되는 국회”…국회에서 청년일자리박람회 개최 [TV서울=나재희 기자] 국회사무처는 오는 14일 국회 잔디마당에서 '2017 대한민국 청년일자리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청년일자리박람회는 정세균 국회의장이 취임 이래 역점을 기울여 추진해 온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가 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청년에게 힘이 되는 국회'라는 슬로건 아래 국회와 정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청년일자리 축제라는 데 큰 의의가 있다. 박람회에는 CJ, GS, 포스코, 금호아시아나 등 대기업 그룹사 및 ㈜벽산, ㈜싸이먼 등 우수 중견·강소기업 등 217개 기업이 참여해 청년 인재 2,000여명을 구인할 계획이다. 당일 오후 1시 30분 국회의정관에서는 국회입법조사처와 국회사무처 법제실이 공동으로 '새 정부의 청년일자리 정책과 입법·정책적 개선방안'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해 새 정부의 청년일자리 정책을 진단하고 입법·정책적 개선방안을 논의한다. 또한 오후 3시 국회 접견실에서는 정세균 의장, 김영주 장관, 우윤근 총장이 청년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청년일자리 정책에 대한 그들의 생각과 현장의 애로사항을 듣고 함께 해결책을 모색한다. 이를 통해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를 위한 새정부의 정책에 대한 심도 있는 검토와 정책제안이 이루어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