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10.3℃
  • 박무서울 7.5℃
  • 맑음대전 5.3℃
  • 연무대구 4.9℃
  • 연무울산 7.0℃
  • 구름많음광주 5.5℃
  • 연무부산 7.2℃
  • 흐림고창 5.9℃
  • 맑음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7.4℃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3℃
  • 흐림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LG유플러스, 스마트홈 서비스 체험 팝업스토어 ‘U+라운지’ 오픈

판교 현대백화점 내 200평 규모로 IPTV 핵심 서비스 및 U+tv 프리, AIoT 시연 가능한 스마트홈 서비스 체험존 구축
서비스 체험 및 퀴즈쇼 이벤트로 캐릭터 상품 등 사은품 증정
화이트데이 캐리커처 이벤트, 유병재 팬미팅, 버블쇼 등 행사 진행 내방객 흥미 높여

  • 등록 2019.03.12 10:58:44

[TV서울=최형주 기자] LG유플러스는 IPTV와 U+tv 프리, AIoT 등 스마트홈 서비스를 총망라한 체험형 팝업스토어 ‘U+라운지’를 판교 현대백화점 10층 토파즈홀에 오픈해 17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200평 규모 홈서비스 체험 팝업스토어에는 영유아 맞춤형 IPTV로 키즈서비스 고객만족도 1위를 기록한 ‘아이들나라’, 국내 유일 TV로 크게 보는 ‘넷플릭스’, 건강에서 여행, 취미, 창업정보까지 한 곳에 모은 ‘브라보라이프’는 물론 스포츠 중계 서비스 ‘U+프로야구’, ‘U+골프’ 등 IPTV 주요 서비스를 LG유플러스 직원이 직접 시연하고 설명하면서 고객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돕는다.

U+라운지 곳곳에는 인공지능 스피커 ‘프렌즈 플러스 미니’가 설치돼 음성으로 편리한 VOD 검색, IoT 기기 제어 체험도 가능하다.

또 IPTV 체험존 내 로보카폴리, 뽀로로, 콩순이 등 캐릭터 모형을 함께 전시하거나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 '킹덤', '기묘한 이야기' 세트장을 구현해 고객이 서비스별 주요 콘텐츠를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팝업스토어에 마련된 고객 휴식공간에는 LG유플러스가 국내 최초로 선보인 무선으로 자유롭게 IPTV 서비스를 이용하는 셋톱박스 일체형 단말 ‘U+tv 프리’를 배치했다. 집안 어디에서나 편하게 221개 실시간 방송과 18만편의 VOD를 감상하는 서비스 강점을 휴식공간에서 경험할 수 있다.

U+라운지 방문 고객 대상으로는 서비스 체험 스탬프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비스를 체험하고 스탬프를 모아 캐릭터 상품 등 사은품으로 교환 가능하다. 또 U+라운지에서 스마트홈 서비스 가입 상담 시 추가 사은품과 음료, 다과를 제공해 내방객 혜택을 높였다.

이 외에도 14일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캐리커처 제작 및 타로카드 운세 이벤트를 종일 진행하며 선착순 200명에게는 초콜릿을 증정한다. 주말인 16일에는 방송인 유병재 팬미팅, 17일에는 버블쇼가 진행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이석영 스마트홈체험마케팅팀장은 “차별화 콘텐츠를 편리하게 볼 수 있는 U+tv와 음성으로 쉽게 제어하는 AIoT 등 스마트홈 서비스 경쟁력을 고객들이 직접 체험하고 필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팝업스토어 운영을 기획했다”며 “홈서비스 체험 후 가입을 원하는 고객들이 많아 현장에서 서비스 가입은 물론 풍성한 혜택까지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TV서울] 영등포구, 영등포역 앞 불법노점상 철거해

[TV서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는 25일 오전 10시부터 정오까지 지게차 3대, 5t 트럭 4대, 청소차 3대 등과 인력 42명을 동원해 영등포역 부근 노점상 45곳을 철거했다. 영등포구는 이달 중 노점상을 철거하겠다고 수차례 예고한 바 있다. 그러나 불필요한 충돌이 일어날 것을 우려해 구체적인 날짜와 시간을 밝히지는 않았었다. 철거작업은 충돌 없이 마무리되었다. 그러나 불법 노점상을 철거당한 상인들 중 일부가 영등포구청 앞에서 항의하는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영등포역 앞에는 좁은 인도 위에서 그동안 70여개의 불법노점상들이 영업을 해왔다. 이로 인해 통행불편과 위생 문제 등으로 인해 민원이 끊이지 않았다. 영등포구의 이번 조치에 대해 지역주민들은 대체로 환영하는 분위기이다. 영등포구는 ‘거리가게 허가제’에 따라 영등포역 삼거리에서 영등포시장 사거리까지 약 390m 영중로 양측 구간을 규격화된 '거리가게'로 재정비한다는 방침이다. 6월까지는 보도블록을 다시 깔고 가로수 위치를 조정하는 등 보도정비 작업을 진행한다. 그리고 오는 7월부터 거리가게 30개가 이곳에 문을 열게 된다. 영등포구 관계자는 “기존의 점포의 수가 절반 이하로 줄어들고 점포당 면적도 감소






[TV서울] 김정태 시의원, “'지방의회법' 제정으로 진정한 지방자치 시대 열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지방분권TF 김정태 단장(영등포2, 더불어민주당)은22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개최된 “지방의회 위상정립과 지방의회법 제정 토론회”에 발제자로 참석하여 토론회의 포문을 열었다. 이번 토론회는 작년 2월 8일 발의된 「지방의회법」제정을 촉구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지방의회법」을 대표발의한 전현희 국회의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홍익표 민주당 간사와 서울시의회가 공동주최했고, 노웅래, 김두관, 김병관 국회의원, 송한준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은 개회사에서 “우리 시대가 진정으로 바라는 지방분권은 지방정부가 독립적으로 자생가능한 모습을 갖춰 가는 것"이라며 "지방정부를 구성하는 두 축인 지방의회와 지방자치단체 사이의 균형과 견제 없이는 이러한 의미에서의 자치와 분권을 실현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2부 토론회는 김태영 교수(경희대)가 좌장을 맡아 진행했다. 먼저 김정태 단장이 기조발제를 통해 국회에 「국회법」이 있듯이 ‘지방의회 기본법’을 지향하는 「지방의회법」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토론회를 통해 「지방의회법」제정이 빨리 이루어지길 바라며, 오늘 국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