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맑음동두천 17.7℃
  • 맑음강릉 16.6℃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9.3℃
  • 흐림대구 19.5℃
  • 흐림울산 17.2℃
  • 흐림광주 20.0℃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19.6℃
  • 제주 18.8℃
  • 구름조금강화 15.1℃
  • 구름조금보은 14.7℃
  • 맑음금산 14.9℃
  • 흐림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병무청, 청사시설물 국가안전대진단 실시로 안전 강화

  • 등록 2019.04.08 17:48:15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범국가적으로 실시하는 국가안전대진단 추진 방침에 따라 오는 4월 19일까지 청사 시설물 등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 중이라 밝혔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사회 각지에서 인명과 재산 피해를 동반한 안전사고 및 자연 재난 등에 따른 피해가 잇따름에 따라 안전한 사회 만들기의 일환으로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2015년부터 범 국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금년에는 2월 18일부터 4월 19일까지 61일간 진행 중이다.

 

서울병무청은 민간 안전진단 전문가, 유관부서 등과 협조하여 종합적인 점검이 이뤄 질 수 있도록 민관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안전진단을 하고 있으며, 시설물의 구조적 안전 뿐 아니라 안전규정 준수 여부, 사고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체계 현황, 안전 사각지대 발굴 등에 중점을 두어 다각적인 점검을 하고 있다.

 

특히, 병력동원훈련소집대상 예비군 및 사회복무요원 교육생의 차량 수송 시 안전사고 발생을 대비한 위기대응 절차를 연습하여 실제 상황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처리매뉴얼을 점검함으로써 실질적인 점검이 되도록 내실을 기하고 있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청사 시설물 등의 관리 실태를 세밀하게 점검함으로써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 수준을 향상시켜 나가겠다” 고 밝혔다.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