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7 (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2.9℃
  • 서울 25.2℃
  • 대전 23.7℃
  • 흐림대구 23.3℃
  • 흐림울산 23.4℃
  • 흐림광주 23.7℃
  • 부산 23.8℃
  • 흐림고창 22.0℃
  • 천둥번개제주 25.1℃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2.9℃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병무청, 청사시설물 국가안전대진단 실시로 안전 강화

  • 등록 2019.04.08 17:48:15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범국가적으로 실시하는 국가안전대진단 추진 방침에 따라 오는 4월 19일까지 청사 시설물 등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 중이라 밝혔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사회 각지에서 인명과 재산 피해를 동반한 안전사고 및 자연 재난 등에 따른 피해가 잇따름에 따라 안전한 사회 만들기의 일환으로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2015년부터 범 국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금년에는 2월 18일부터 4월 19일까지 61일간 진행 중이다.

 

서울병무청은 민간 안전진단 전문가, 유관부서 등과 협조하여 종합적인 점검이 이뤄 질 수 있도록 민관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안전진단을 하고 있으며, 시설물의 구조적 안전 뿐 아니라 안전규정 준수 여부, 사고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체계 현황, 안전 사각지대 발굴 등에 중점을 두어 다각적인 점검을 하고 있다.

 

특히, 병력동원훈련소집대상 예비군 및 사회복무요원 교육생의 차량 수송 시 안전사고 발생을 대비한 위기대응 절차를 연습하여 실제 상황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처리매뉴얼을 점검함으로써 실질적인 점검이 되도록 내실을 기하고 있다.

 

서울병무청 관계자는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청사 시설물 등의 관리 실태를 세밀하게 점검함으로써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 수준을 향상시켜 나가겠다” 고 밝혔다.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한-중남미 관계가 더 깊어지고, 장기적인 비전 공유하는 진정한 ‘파트너’로 도약하길” [TV서울=김용숙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은 26일 국회 본청의원식당에서 열린 ‘한-중남미 의회외교포럼 출범식 및 전문가 간담회’에 참석해 “국제관계는 더욱 다양화 및 다층화 되는 가운데 대한민국으로서는 외교로 입국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면서 “지하자원이나 내수가 부족해 수출을 해야 사는 대한민국으로서는 ‘외교’만이 유일한 살길”이라고 강조했다. 문 의장은 “정부 중심의 전통적 외교 활동만으로는 한계가 있다. 내각제를 채택하는 나라가 대부분이어서 의회와 의원의 교류 효과가 매우 크다”면서 “‘의회외교’가 정부 외교의 보완적 역할을 담당하여, 외교입국을 위한 상호 시너지 효과를 만들고자 의회외교포럼을 출범시켰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이어 “중남미 국가들은 냉전 시대부터 우리나라를 지지해 온 전통적인 우방국이었다. 대한민국 정부 수립 후 칠레 등 다수의 중남미 국가들은 한국을 한반도 유일의 합법정부로 승인했고, 콜롬비아는 6.25시 참전했으며, 그 외 멕시코 등 수개국은 의약품 등 구호품을 지원했다”며 “어려울 때 돕는 이웃이 진정한 친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2003년 중남미 국가 중 최초로 체결돼 발효 6년 만인 2009년, 양국 교역 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