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5.6℃
  • 연무서울 18.4℃
  • 박무대전 17.9℃
  • 맑음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6.8℃
  • 광주 18.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8.7℃
  • 제주 18.0℃
  • 구름많음강화 15.5℃
  • 구름조금보은 13.2℃
  • 구름많음금산 13.4℃
  • 흐림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4.7℃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영등포구, ‘1인 미디어 육성 축제’ 개최

  • 등록 2019.12.03 09:11:46

 

[TV서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 오는 6일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로 진출을 꿈꾸는 청년들에게 도전과 창작 그리고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2019 1인 미디어 육성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청년 공간 ‘무중력지대 영등포’에서 열린다. 인기 현직 크리에이터 ‘톰과나’, ‘소희짱’, ‘은젤’, ‘애기야’ 등 4인을 초청해 콘텐츠 발굴부터 유튜브 제작 과정, 사랑받는 비결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은 ‘체험과 소통’을 키워드로 ‘무중력지대 영등포’ 1, 2층 공간을 최대한 활용해 △1인 미디어 체험 부스 운영 △크리에이터 컨설팅 △크리에이터 입문을 위한 꿀팁 등 다양한 강연과 체험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먼저, 1층에서는 현직 크리에이터 ‘톰과나’, ‘소희짱’, ‘은젤’과 함께 ‘소통에서 길을 찾다’를 주제로 청년들에게 현실 조언을 들려준다. 참여자들은 크리에이터와 대화를 통해 톡톡 튀는 자신만의 콘텐츠 개발과 방향 설정 등 운영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받고, 인기 크리에이터의 노하우와 성공 비결을 전수받는다.

 

2층에서는 이제 막 1인 미디어에 관심을 갖기 시작한 청년들을 대상으로 ‘크리에이터 입문을 위한 꿀팁’ 토크쇼를 진행한다. 강연자로는 ‘2019 대한민국을 빛낸 크리에이터 슈퍼루키 부문 대상’을 수상한 종합 게임 크리에이터 ‘애기야’가 나선다.

 

또한 무중력지대 1층과 2층 곳곳에서 △라이브 방송 체험 △영상 편집 △퍼스널 컬러 △메이크업 등 1인 미디어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부스를 운영해 청년들이 강연에서 배운 내용을 실질적으로 체험해 볼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1인 미디어 분야에 관심 있는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행사 당일 현장 접수하면 된다. 그밖에 사항은 영등포구 사회적경제과(02-2670-1666)로 문의 하면 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이번 축제는 한자리에서 1인 미디어를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라며 “청년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자신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발굴하고 1인 크리에이터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