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6.6℃
  • 서울 26.7℃
  • 대전 25.5℃
  • 대구 26.9℃
  • 울산 24.3℃
  • 흐림광주 25.2℃
  • 부산 24.3℃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31.3℃
  • 흐림강화 27.1℃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사회

도박문제관리센터 서울센터, 학부모를 위한 건강한 소통법 소개

  • 등록 2020.06.09 09:57:33

 

[TV서울=변윤수 기자] 코로나19의 여파로, 집에만 있는 자녀들과 자주 부딪힌다는 요즘 학부모들.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서울센터(이하 서울센터, 센터장 정보영)가 부모-자녀 간 갈등을 고민하는 학부모들을 위해 건강한 소통법을 전한다.

 

서울센터는 오는 11일 오후 2시부터 감정코칭 전문가 최성애 HD행복연구소 소장과 ‘부모․자녀 행복수업’을 주제로 유튜브 라이브 특강을 진행한다.

 

서울센터의 라이브 특강은 정보영 서울센터장이 진행하는 ‘학생‧청소년 사행성 게임 바로 알기’ 1부 강의와 최성애 소장의 ‘부모와 자녀가 행복해지는 감정코칭’ 2부 강의로 구성되어 있다. 두 강연자들은 자녀의 감정을 상하게 하지 않으면서도, 자녀들의 도박 및 게임 문제를 예방할 수 있는 대화법을 안내할 예정이다.

 

방송 시청을 희망하는 사람은 온라인(http://naver.me/xmfQ94Tu)과 전화(02-740-9112)로 사전 접수할 수 있다. 서울센터는 사전 신청자에게 교육 당일 생방송 특강 주소를 문자로 발송하며 추첨을 통해 최성애 소장의 저서를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사전에 교육신청을 하지 않더라도, 11일 당일 서울센터의 유튜브 채널인 ‘도박엔딩’에 접속하면 누구나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정보영 센터장은 “이번 특강을 시청하는 학부모들이 자녀의 도박문제를 예방하고 부모-자녀 간 관계를 증진시킬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는 도박문제 예방 및 치유‧재활 사업을 수행하는 공공기관이다. 도박문제자 본인 또는 가족은 누구나 ▲전화 - 1336(국번없음, 무료) ▲온라인 채팅 - 넷라인(https://netline.kcgp.or.kr) ▲문자 - #1336 ▲카카오톡 – 챗봇(‘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친구 추가)을 통해 상담 서비스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기고] 광복, 알을 깨다

오는 8월 15일은 제75주년을 맞이하는 광복절이다. 일제 강점기 자주독립을 위해 36년 동안 민족의 운명을 짊어지고 일신을 바친 선열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고 그날의 기쁨을 경축하는 특별한 날이다. 광복절 노래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우리 민족에게 75년 전 그날은 ‘바닷물도 춤을 추는’ 특별한 날이다. 그리고 우리는 기쁜 마음과 동시에 역사적으로 오늘의 광복이 어떠한 희생으로 이루어졌는지 경건한 마음으로 기억해야 한다. 우리의 광복은 강대국들의 도움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즉 제2차 세계대전에서 연합국이 승리를 거두었기 때문에 전범국들인 일본, 독일, 이탈리아에 의해 부당하게 점령되거나 주권을 박탈당했던 나라들이 다 같이 주권을 회복하게 됐는데, 그러한 세계사적 흐름 속에서 우리도 독립국이 될 수 있었다. 그래서 우리의 독립은 마치 연합국이 승리했기 때문에 거저 얻어진 뜻밖의 행운처럼 인식될 수 있다. 대한민국이 그 당시 독립 주권국가로 탄생하게 되는 국제법적 근거가 있다면 그것은 바로 카이로선언이다. 이 선언 특별조항에 ‘현재 한국민이 노예 상태 아래 놓여 있음을 유의해 앞으로 한국을 자유독립국가로 할 결의를 가진다’고 명시해 처음으로 한국의 독립이 국제






정치

더보기
국회 행안위, 집중호우‧태풍대처 현장 점검 [TV서울=김용숙 기자] 여야 국회의원들이 집중호우로 인한 심각한 재해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현장에서 함께 머리를 맞댔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위원장 서영교)는 10일 오전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를 방문, 정부로부터 현안보고를 받고 집중호우 현황 및 피해 대처 상황을 확인·점검했다. 50일 가까이 이어지고 있는 기록적인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해 전국적으로 수해 피해가 발생하고 이재민이 7,000명에 육박하는 등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게 됨에 따라, 재난 대응 및 안전 관리를 주관하는 행정안전위원회가 국회 차원의 대응책 마련에 나선 것이다. 이날 현안보고에는 서영교 행정안전위원장을 비롯해 김민석‧김영배‧양기대‧오영환‧이해식 위원(더불어민주당), 박완수‧김형동‧이명수 위원(미래통합당), 이은주 위원(정의당) 등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 10명이 참석했다. 정부 측에서는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정문호 소방청장, 송민헌 경찰청 차장이 출석했다. 또한 효율적 회의를 위해 서울상황센터와 중앙재난안전상황실(세종), 소방상황실(세종), 경찰청 치안상황실(서울)을 화상으로 연결했다. 서영교 위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현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