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33.4℃
  • 맑음강릉 31.7℃
  • 구름많음서울 35.2℃
  • 맑음대전 35.0℃
  • 구름조금대구 33.1℃
  • 맑음울산 29.2℃
  • 구름조금광주 33.6℃
  • 맑음부산 30.8℃
  • 구름조금고창 32.8℃
  • 구름많음제주 32.4℃
  • 맑음강화 32.7℃
  • 맑음보은 32.7℃
  • 맑음금산 33.2℃
  • 맑음강진군 31.6℃
  • 맑음경주시 30.7℃
  • 구름조금거제 30.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강남구, 취업포털과 손잡고 ‘알바’ 일자리 지원

  • 등록 2020.06.30 13:50:56

 

[TV서울=신예은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30일 인크루트알바콜(주)(이하 알바콜)과 업무협약을 맺고, 관내 소상공인 및 아르바이트 직원들의 고용과 취업지원에 나선다.

 

협약에 따라 구직자는 8월 중 ‘더강남’ 앱에서 알바콜이 제공하는 강남 지역의 아르바이트 채용공고를 실시간으로 빠르게 확인 후 지원할 수 있으며, 소상공인도 알바콜의 비대면 면접시스템을 통해 직원 고용에 필요한 시간과 노력을 절감할 수 있다.

 

한편 강남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고용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공공일자리 및 ‘서울시 일자리포털’과 연계한 민간일자리 정보 ▲구직자 성향을 고려한 맞춤형 일자리 서비스 등 다양한 기능을 ‘더강남’ 앱을 통해 구현할 예정이다.

 

강남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지만, 소상공인과 아르바이트생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고용 및 취업지원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맞춤형 일자리 정보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는 서비스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서울시의회, “세월호 기억공간, 1층 로비에 임시 전시”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의회(의장 김인호)는 광화문광장에 위치한 ‘세월호 기억공간’ 철수문제로 서울시와 유가족이 대치를 빚고 있는 상황에서, 시의회 1층 전시공간과 담벼락 등에 2주간 임시적으로 세월호 기억공간에 있던 사진 등을 전시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희생자의 꽃누르미 사진과 기억 공간 내 전시물은 오늘 시의회 1층으로 이동하여 현재 전시 중이다. 최선 대변인은 “서울시의회는 세월호 유가족의 지워지지 않는 깊은 아픔과 슬픔에 적극 공감하며, 유가족의 서울시의회 전시공간 사용승인 요청을 허용했다”며 “나아가, 세월호 사고는 우리 사회가 절대 잊어서는 안 될 뼈아픈 기억이며 모든 국민의 보편적인 슬픔”이라고 말했다. 한기영 대변인은 “서울은 여느 지방도시가 아니라 모든 국민이 찾는 수도로서, 유가족과 국민의 요구에 따라 어떻게 이 역사를 기억해나갈 것인지 함께 고민할 의무가 있다”며 “유가족과 집행부가 여전히 평행선을 달리고 있는 상황인데 서울시가 먼저 소통과 상생의 자세로 유가족의 의견을 충분히 고려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인호 의장은 “살인적인 폭염 속에 대치가 길어지면 세월호 유가족이나 광장 재구조화 사업을 수행 중인 서울시 공무원,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