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6 (수)

  • 흐림동두천 23.7℃
  • 구름많음강릉 27.5℃
  • 흐림서울 24.9℃
  • 흐림대전 22.7℃
  • 흐림대구 22.4℃
  • 흐림울산 23.8℃
  • 흐림광주 24.3℃
  • 부산 21.9℃
  • 흐림고창 24.2℃
  • 구름조금제주 27.5℃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1.6℃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정치

김민석 의원, 영등포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2억원 확정

- 영등포 주민 생활환경 향상을 위해 정부와 긴밀하게 협
- 주민 마을도서관 사업 5억, 안전취약지역 CCTV 설치 7억원 예산지원 확정

  • 등록 2020.08.06 15:33:37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민석 국회의원(영등포을)은 5일 영등포을 지역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2억원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꾸준히 시·구의원들과의 정책간담회, 영등포구청과 당정협의, 현장에 찾아가는 주민 간담회 등을 통해 지역 개선사항을 접수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행정안전부와 긴밀하게 협의하여 총 12억원의 추가 특별교부세를 확정하는 성과를 이끌어냈다.

 

특별교부세 5억원이 확정된 ‘대림1동 마을도서관 사업’은 도서관이 부족한 대림동 주민들의 복리 증진을 위해 마을 도서관을 조성하는 사업으로서 주민들을 위한 복합 문화학습 공간을 마련하여 지식과 문화습득을 돕고 주민 간 소통의 장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지원을 통해 대림동 지역의 지역공동체 활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영등포구는 소규모의 여의디지털도서관을 제외하면 주민 12만명당 도서관 1개소를 보유하고 있어 OECD(5만명당 1개소) 및 국내(6.7만명당 1개소) 평균보다 상당히 낮은 실정이다. 김 의원은 향후 특화도서관 등의 신설을 통해 영등포을 주민의 지식문화의 접근성을 높이겠다는 입장이다.

 

7억원이 확정된 ‘안전취약지역 방범용 CCTV 설치’사업은 영등포을 전 지역의 안전취약지역에 방범용 CCTV와 관련 인프라를 설치하는 사업으로 이번 지원을 통해 치안에 대한 불안감이 높은 취약지점에 대한 안전성이 강화될 전망이다. 특히 김 의원은 어린이와 여성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김민석 의원은 “이번 특교 확정은 주민 여러분들의 지역발전 염원과 의정활동에 대한 관심이 만들어낸 의미있는 결과”라며 “앞으로도 끊임 없이 현장에서 소통하며 영등포를 일등포로 만들 수 있도록 주민들의 생활환경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세균 총리, “개천절 집회 강행시 단호히 대응할 것”

[TV서울=임태현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개천절 집회를 개최하려는 보수단체를 향해 “집회가 강행된다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법과 원칙에 따라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지난 광복절 집회가 코로나19 재확산의 도화선이 돼 값비싼 사회적 비용을 치르고 있는데도 일부 단체가 개천절 집회 강행 주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며 “참으로 이해하기 어렵다. 지금이라도 철회해달라”고 했다. 아울러 “하루 확진자수가 100명 안팎인 것이 긍정적 신호임은 분명하다”면서도 “소규모 집단감염이라는 지뢰와 조용한 전파자라는 복병이 주변에 도사려 결코 안심하기엔 이른 상황”이라고 했다. 정부가 최근 수도권의 거리두기를 2단계로 조정하되 추석연휴를 전후해 2주간을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한 것에 대해 “이번 조치는 일상생활에 영향이 큰 거리두기 단계를 현 상황에 맞게 조정하고,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최대 승부처가 될 추석연휴 기간을 보다 철저하게 대비하자는 취지”라며 “올해 추석연휴 만큼은 무엇보다도 코로나19로부터 가족의 안전을 서로 지켜주는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

민주당, 윤미향 의원 당직 및 당원권 정지

[TV서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후원금 유용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윤미향 의원의 당직과 당원권을 정지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16일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윤미향 의원에 대한 검찰의 기소를 당으로서 송구스럽고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윤미향 의원에 대해 당직과 당원권을 각각 정지한다”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윤 의원의 당원권 정지와 관련해 “윤 의원이 스스로 입장을 밝힌 것이고 그에 대한 사무총장의 보고에 따라 최고위원이 오늘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정부에 시민단체의 국가 보조금 사용에 대해 투명성을 높이는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민주당 당헌 80조에 따르면 당 사무총장은 뇌물과 불법 정치자금 수수 등 부정부패 관련 혐의로 기소된 당직자의 직무를 정지하고, 윤리심판원에 조사를 요청할 수 있다. 또 민주당은 이날 이스타항공 대량 정리해고 논란에 휩싸인 이상직 의원과 재산신고 누락 의혹이 제기된 김홍걸 의원에 대해 당 윤리감찰단에서 조살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최 대변인은 “윤리감찰단은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성역 없이 제기되는 모든 의혹에 대해 철저히 조사를 할 것”이라며 “즉각적 조사가 들어갈 것






정치

더보기
민주당, 윤미향 의원 당직 및 당원권 정지 [TV서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후원금 유용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윤미향 의원의 당직과 당원권을 정지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16일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윤미향 의원에 대한 검찰의 기소를 당으로서 송구스럽고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윤미향 의원에 대해 당직과 당원권을 각각 정지한다”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윤 의원의 당원권 정지와 관련해 “윤 의원이 스스로 입장을 밝힌 것이고 그에 대한 사무총장의 보고에 따라 최고위원이 오늘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정부에 시민단체의 국가 보조금 사용에 대해 투명성을 높이는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민주당 당헌 80조에 따르면 당 사무총장은 뇌물과 불법 정치자금 수수 등 부정부패 관련 혐의로 기소된 당직자의 직무를 정지하고, 윤리심판원에 조사를 요청할 수 있다. 또 민주당은 이날 이스타항공 대량 정리해고 논란에 휩싸인 이상직 의원과 재산신고 누락 의혹이 제기된 김홍걸 의원에 대해 당 윤리감찰단에서 조살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최 대변인은 “윤리감찰단은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성역 없이 제기되는 모든 의혹에 대해 철저히 조사를 할 것”이라며 “즉각적 조사가 들어갈 것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