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8.3℃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정치

정재민 정의당 서울시당위원장, 당산역 앞에서 ‘민생침해상담’

  • 등록 2021.09.28 11:51:43

 

[TV서울=이천용 기자] 정재민 정의당 서울시당위원장(오른쪽)이 27일 오후 당산역 앞에서 6411 민생센터 현장 ‘민생침해상담’ 시간을 가졌다. 이날 현장 민생침해 상담에는 안숙현 정의당 서울시당 민생센터장이 함께 참석했다.

 

정의당 서울시당은 지난 2월 ‘6411 민생센터’ 현판식을 시작으로 서울지역 26개 전 지역위원회에 민생센터를 열고 서울시민들의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발로 뛰겠다 밝힌 바 있다.

 

6411이라는 이름에는 ‘존재하지만, 그 존재를 우리가 느끼지 못하고 함께 살아가는 투명인간들의 곁으로 다가가겠다는 故 노회찬 의원의 6411 정신을 잇겠다’라는 의미가 담겨있다.

 

정의당 영등포구위원장을 겸임하고 있는 정 위원장은 “앞으로 영등포 주요장소에서 정기적인 현장 민생침해 고충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누구를 찾고, 무엇을 물어야 할지, 어디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는지 막막한 시민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정의당 영등포 6411 민생센터’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정의당 영등포 6411 민생센터는 상가임대차, 주거임대차, 노동법위반, 행정갑질피해, 불공정거래 등의 문제에 대해서 법률 및 정치적 도움을 드리고 언제나 시민 편에서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