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8℃
  • 구름많음강릉 24.4℃
  • 맑음서울 23.6℃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2.5℃
  • 맑음광주 23.6℃
  • 구름조금부산 20.8℃
  • 맑음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2.4℃
  • 맑음강진군 23.6℃
  • 맑음경주시 24.9℃
  • 맑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경제

코스피. 2,600선 붕괴

  • 등록 2022.05.10 16:56:37

 

[TV서울=이현숙 기자] 윤석열 정부 출범일인 10일 코스피가 엿새째 하락하며 2,600선이 무너졌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14.25포인트(0.55%) 내린 2,596.56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가 2,600선 아래에서 마감한 건 2020년 11월 30일 이후 17개월여 만이다.

 

간밤 뉴욕증시 급락 여파에 전날보다 20.68포인트(0.79%) 내린 2,590.13에 출발한 코스피는 개장 직후 낙폭을 키웠다.

 

장 초반 2% 넘게 밀리면서 2,553.01까지 주저앉아 2020년 11월 20일 이후 장중 최저치를 기록한 코스피는 개인의 매수 행렬에 점차 낙폭을 줄여나갔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이 3천173억원 순매도해 지수 하락을 견인했다.

 

장 초반 매도세를 보이던 개인은 오전 중 순매수로 전환해 2,857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기관도 장중 매도 폭을 줄여나가더니 장 막판 66억원 순매수로 돌아섰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물가 상승 통제력에 대한 의구심과 경기 침체 우려로 미국 뉴욕증시가 급락한 영향에 코스피도 하락 출발했다"며 "투자자들의 앞서간 우려가 과매도로 이어졌다는 인식에 미국 시간 외 선물이 급반등했고 중국 증시도 장중 상승 반전하는 모습을 보이며 코스피도 낙폭을 대폭 축소했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권에서 삼성전자(-0.61%), LG에너지솔루션(-0.13%), 현대차(-0.55%), 카카오(-0.59%), LG화학(-0.60%) 등 대형주가 약세를 보였다. 반면 SK하이닉스(2.33%), 네이버(0.36%), 삼성SDI(0.34%), 기아(1.82%) 등은 장중 상승 전환해 마감했다.

 

업종별로 은행(-1.97%), 보험(-1.63%), 철강 금속(-1.38%), 기계(-1.15%), 화학(-0.84%) 등이 내렸고 통신업(1.46%), 음식료품(0.73%) 등은 올랐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오른 종목 수는 262개, 내린 종목 수는 614개였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4.70포인트(0.55%) 내린 856.14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12.76포인트(1.48%) 떨어진 848.08에 개장한 뒤 831.59까지 밀려 2020년 11월 13일 이후 장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개인과 외국인의 매수에 힘입어 낙폭을 줄이며 850대를 회복했다. 코스닥시장에서 기관이 757억원 순매도한 반면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200억원, 523억원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권에서 에코프로비엠(-0.85%), 셀트리온헬스케어(-0.34%), 셀트리온제약(-2.02%) 등이 내렸고 엘앤에프(0.55%), 펄어비스(0.82%) 등은 올랐다.

 

이날 유가증권시장 거래대금은 10조6,948억원, 코스닥시장 거래대금은 7조5,172억원이었다. 


강병원 의원, 회전문인사 방지법 대표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특별위원회 간사를 맡은 강병원 의원(서울 은평을)은 16일, 1급 이상 공무원이 로펌 등에 몸담은 경우, 퇴직 후 2년 이내에 국무총리, 국무위원, 국세청장 등에 임명될 수 없도록 하는 이른바 회전문인사 방지법(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회전문인사 방지법은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전관예우ㆍ회전문 처신 논란과 관련해 로비스트의 역할을 하던 전직 고위공직자가 국무총리나 장관 등으로 임명될 경우 공공의 이익에 반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 추진됐다. 한덕수 후보자는 4개 정부를 거치며 요직을 두루 맡아온 정통 엘리트 관료 출신이다. 당시 윤석열 당선인은 “정파와 무관하게 오로지 실력과 전문성을 인정받아 국정의 핵심 보직을 두루 역임한 분”이라며 “민관을 아우르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내각을 총괄하고 조정하면서 국정 과제를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지명 배경을 설명했다. 하지만 청문회를 거치면서 한국 최대 법률사무소 김앤장으로부터 4년 4개월간 20억 가까운 자문료를 받고 고문으로 활동한 사실이 알려졌고 아직까지 한 후보자는 김앤장에서 어떤 일을 했는지 투명하게 밝히지

전석기 서울시의원, 서울시·SH공사와의 협의로 신내역로 우회전차로 신설 공사 이끌어내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의회 전석기 의원(더불어민주당, 중랑4)은 상습정체구간인 중랑공영차고지 앞 신내로 일대의 교통정체완화를 위해 신내역로 우회전차로 신설 공사를 추진하여 올해 말까지 완료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해당 구간의 통행시간이 단축되고 교통환경도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중랑공영차고지 남쪽에 위치한 신내동 63-7번지 일대는 신내역로와 용마산로가 교차하는 사거리의 진입로로 신내역로에서 빠져나가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출·퇴근 시간은 물론 평소에도 빈번히 교통정체가 발생해 지역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는 곳이었다. 전석기 시의원은 해당 지점의 교통정체해소를 위해 서울시에 지속적으로 대책마련을 요구해왔으며,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이하 SH공사)는 신내4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의 교통영향평가 결과에 따라 신내역로 확장 및 우회전 전용차로를 신설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번 공사는 신내역과 신내역로-용마산로 교차로 사이의 약 180미터 구간에 폭 3.75m의 우회전차로를 신설하고 주변 지장시설물(전주, 가로등, 하수관 등)을 이전하는 것으로, 5월에 발주하여 6월에 시공사를 선정하고 착공에 들어가 올해 말에 완료될 예정이다. 전 의원은 “그간 서






정치

더보기
강병원 의원, 회전문인사 방지법 대표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특별위원회 간사를 맡은 강병원 의원(서울 은평을)은 16일, 1급 이상 공무원이 로펌 등에 몸담은 경우, 퇴직 후 2년 이내에 국무총리, 국무위원, 국세청장 등에 임명될 수 없도록 하는 이른바 회전문인사 방지법(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회전문인사 방지법은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전관예우ㆍ회전문 처신 논란과 관련해 로비스트의 역할을 하던 전직 고위공직자가 국무총리나 장관 등으로 임명될 경우 공공의 이익에 반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 추진됐다. 한덕수 후보자는 4개 정부를 거치며 요직을 두루 맡아온 정통 엘리트 관료 출신이다. 당시 윤석열 당선인은 “정파와 무관하게 오로지 실력과 전문성을 인정받아 국정의 핵심 보직을 두루 역임한 분”이라며 “민관을 아우르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내각을 총괄하고 조정하면서 국정 과제를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지명 배경을 설명했다. 하지만 청문회를 거치면서 한국 최대 법률사무소 김앤장으로부터 4년 4개월간 20억 가까운 자문료를 받고 고문으로 활동한 사실이 알려졌고 아직까지 한 후보자는 김앤장에서 어떤 일을 했는지 투명하게 밝히지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