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맑음동두천 25.5℃
  • 구름많음강릉 30.5℃
  • 맑음서울 27.1℃
  • 구름조금대전 26.6℃
  • 구름조금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7.2℃
  • 맑음광주 26.8℃
  • 맑음부산 27.3℃
  • 맑음고창 26.2℃
  • 구름조금제주 28.2℃
  • 구름조금강화 25.3℃
  • 구름조금보은 24.4℃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5.5℃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정치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 범보수 한동훈·범진보 이재명 각 1위

  • 등록 2022.08.02 14:06:26

 

[TV서울=이천용 기자] 여론조사업체 리서치뷰가 지난달 30일과 31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를 물은 결과 범보수권에서는 한동훈 법무부장관이, 범진보권에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각각 1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범보수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에서 한 장관이 13%로 1위에 올랐는데, 이는 지난달에 비해 2%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그 뒤를 이어 홍준표 대구시장(12%), 오세훈 서울시장(11%), 유승민 전 의원(10%),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9%), 안철수 의원(6%), 원희룡 국토부 장관(4%) 순으로 나탄ㅆ다. .

 

지난달 같은 조사에선 한 장관과 오 시장이 각각 15%로 나란히 1위를 기록했지만 오 시장은 4%포인트 하락해 한 장관이 단독 1위로 올라섰다.

 

범진보 진영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에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41%로 1위를 기록했으며, 이낙연 전 대표(15%), 김동연 경기지사(10%), 민주당 박용진 의원(6%), 정의당 심상정 의원(4%)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에서 윤석열 대통령 직무평가는 '잘 함'이라는 응답이 지난달에 비해 15%포인트 하락한 30%로 나타난 반면, '잘못함'이란 응답은 17%포인트 올라 68%를 기록했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지난달보다 11%포인트 떨어진 34%를 기록했고 더불어민주당은 8%포인트 상승해 47%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무선(100%) ARS 자동응답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4.4%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한미의장 회담…"확장된 억제력으로 양국정부 '北비핵화' 지원"

[TV서울=나재희 기자] 한미 양국 국회의장은 4일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강력하고 확장된 대북 억지력을 바탕으로 국제 협력 및 외교적 대화를 통해 실질적인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한 양국 정부의 노력을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 회담을 한 뒤 진행한 공동 언론 발표에서 "양측은 북한의 위협 수위가 높아가는 엄중한 상황에 우려를 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장은 이어 "한미 동맹이 군사 안보, 경제, 기술 동맹으로 확대되는 데 주목하며 포괄적인 글로벌 동맹으로의 발전을 의회 차원에서 강력히 뒷받침하기 위한 협력 방안을 진지하게 협의했다"며 "동맹 발전에 대한 양국 국민의 기대를 담아 동맹 70주년 기념 결의안 채택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미 의회가 작년 말 '인프라법'에 이어 지난달 '반도체 및 과학 지원법'을 통과시킨 점을 높이 평가하고, 미국에 진출한 우리 기업에 대한 실질적 혜택으로 이어지도록 미국 의회 차원의 협조를 당부했다"며 "첨단 기술 및 공급망 협력을 인적 차원에서 뒷받침하기 위한 전문직 비자 쿼터 입법화, 한인 입양인 시민권 부여 법안, '김치의






정치

더보기
한미의장 회담…"확장된 억제력으로 양국정부 '北비핵화' 지원" [TV서울=나재희 기자] 한미 양국 국회의장은 4일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강력하고 확장된 대북 억지력을 바탕으로 국제 협력 및 외교적 대화를 통해 실질적인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한 양국 정부의 노력을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 회담을 한 뒤 진행한 공동 언론 발표에서 "양측은 북한의 위협 수위가 높아가는 엄중한 상황에 우려를 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장은 이어 "한미 동맹이 군사 안보, 경제, 기술 동맹으로 확대되는 데 주목하며 포괄적인 글로벌 동맹으로의 발전을 의회 차원에서 강력히 뒷받침하기 위한 협력 방안을 진지하게 협의했다"며 "동맹 발전에 대한 양국 국민의 기대를 담아 동맹 70주년 기념 결의안 채택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미 의회가 작년 말 '인프라법'에 이어 지난달 '반도체 및 과학 지원법'을 통과시킨 점을 높이 평가하고, 미국에 진출한 우리 기업에 대한 실질적 혜택으로 이어지도록 미국 의회 차원의 협조를 당부했다"며 "첨단 기술 및 공급망 협력을 인적 차원에서 뒷받침하기 위한 전문직 비자 쿼터 입법화, 한인 입양인 시민권 부여 법안, '김치의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