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흐림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0.7℃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8.7℃
  • 흐림광주 27.6℃
  • 맑음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6.8℃
  • 맑음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4.3℃
  • 구름조금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26.3℃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경제

코스피, 외인 매수에 0.89% 상승…2,460대 안착

  • 등록 2022.08.03 16:06:34

 

[TV서울=이현숙 기자] 코스피가 3일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2,460대에 안착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1.83포인트(0.89%) 오른 2,461.45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는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따라 미국과 중국 간 긴장이 고조되며 전장보다 1.06포인트(0.04%) 내린 2,438.56으로 개장했다.

그러나 미국과 중국 간 경제보복 조치나 무력 충돌 가능성이 작아지면서 금융시장은 이를 단기 노이즈로 받아들이고 장중 상승세로 전환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10.3원 오른 1,315.0원에 개장했으나 달러 강세 압력 완화, 외국인 증시 순매수세에 상승 폭을 일부 반납하며 전장보다 5.6원 높은 1,310.3원에서 마감했다.

이경민 대신증권[003540] 연구원은 "대만을 둘러싼 미중 갈등 이슈가 단기 노이즈에 불과할 것이라는 시장 인식이 형성됐다"며 "국내의 경우 특히 외국인 투자자들이 최근 5거래일 연속 순매수 행진을 이어가면서 코스피 하방 경직성을 높였다"고 분석했다.

시가총액 10위권에서는 삼성전자[005930](-0.65%)를 제외한 전 종목이 상승세였다.

특히 LG에너지솔루션[373220]은 이날 4.80% 오른 43만7천원에 마감하며 시가총액 102조2천580억원으로 100조원을 다시 넘겼다.

네이버(3.86%), 카카오[035720](5.85%) 등 국내 대표 플랫폼 주도 모처럼 큰 폭 상승했다.

SK하이닉스[000660](1.04%),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0.58%), LG화학[051910](0.66%), 현대차[005380](0.25%), 삼성SDI[006400](2.45%), 기아[000270](0.12%) 등도 오름세였다.

업종별로도 섬유·의복(-0.38%), 건설업(-0.20%) 등을 제외한 대부분 업종이 올랐다.

보험(2.88%), 서비스업(2.84%), 음식료품(1.24%)의 상승이 두드러졌고, 종이·목재(1.12%), 비금속광물(1.10%), 기계(0.85%), 전기·전자(0.67%), 운송장비(0.63%)도 상승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전 거래일보다 11.02포인트(1.37%) 오른 815.36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17포인트(0.02%) 내린 804.17에 시작해 장중 오름세로 전환한 후 상승 폭을 키워나갔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이 808억원, 기관이 611억원을 순매수했다. 개인은 1천348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10위권에서 카카오게임즈[293490](13.98%)와 펄어비스[263750](9.54%) 등 게임주를 비롯해 에코프로비엠[247540](1.59%), 엘앤에프[066970](3.36%), 알테오젠[196170](6.19%), 천보[278280](3.08%), 에코프로[086520](6.46%) 등 대부분 종목이 강세였다.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하루 거래대금은 각각 6조6천702억원, 6조4천200억원이었다.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나경원 전 원내대표 초청 특강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국민의힘(대표의원 최호정, 서초4)은 5일 나경원 전 원내대표를 초청해, 시의회 의원회관 제2대회의실에서 ‘제2회 초청특강’을 개최했다. 특강은 김길영 수석부대표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김현기 의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나경원 전 원내대표의 강연과 참석한 의원들의 질의 및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나경원 전 원내대표는 ‘탄소중립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주제로, 윤 정부 특사로 가게 된 다보스 포럼에 대한 소회와 전 지구적 이슈인 기후변화 이슈를 비롯하여, 최근 국민의힘이 처한 여러 현안에 관하여 이야기를 꺼냈다. 나 전 원내대표는 올해 다보스포럼의 주요 아젠다로 “경제 안보, 팬데믹, 기후변화와 탄소중립”을 소개하며“특히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사회로 가기 위한 국제사회의 관심은 이미 불가역적인 흐름을 탔다. 우리 기업도 조속히 참여해 국제 표준을 만드는 데 함께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미래지향적인 화두에 서울시의원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나 전 원내대표는 현재 국민의힘과 정부가 처한 상황에 대해 “당과 정부와 대통령실이 삼위일체가 되어 움직여야 하는데, 저마다 다른 곳을 보고 뛰는 ‘못하는 2인3각






정치

더보기
서울시의회 국민의힘, 나경원 전 원내대표 초청 특강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국민의힘(대표의원 최호정, 서초4)은 5일 나경원 전 원내대표를 초청해, 시의회 의원회관 제2대회의실에서 ‘제2회 초청특강’을 개최했다. 특강은 김길영 수석부대표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김현기 의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나경원 전 원내대표의 강연과 참석한 의원들의 질의 및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나경원 전 원내대표는 ‘탄소중립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주제로, 윤 정부 특사로 가게 된 다보스 포럼에 대한 소회와 전 지구적 이슈인 기후변화 이슈를 비롯하여, 최근 국민의힘이 처한 여러 현안에 관하여 이야기를 꺼냈다. 나 전 원내대표는 올해 다보스포럼의 주요 아젠다로 “경제 안보, 팬데믹, 기후변화와 탄소중립”을 소개하며“특히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사회로 가기 위한 국제사회의 관심은 이미 불가역적인 흐름을 탔다. 우리 기업도 조속히 참여해 국제 표준을 만드는 데 함께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미래지향적인 화두에 서울시의원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나 전 원내대표는 현재 국민의힘과 정부가 처한 상황에 대해 “당과 정부와 대통령실이 삼위일체가 되어 움직여야 하는데, 저마다 다른 곳을 보고 뛰는 ‘못하는 2인3각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