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9.9℃
  • 맑음서울 26.8℃
  • 맑음대전 27.6℃
  • 맑음대구 30.6℃
  • 맑음울산 25.5℃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27.6℃
  • 맑음제주 25.0℃
  • 맑음강화 21.3℃
  • 구름조금보은 27.1℃
  • 맑음금산 27.2℃
  • 맑음강진군 26.8℃
  • 맑음경주시 30.1℃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대한생활체육회, 박종천 배드민턴협회장에 임명장 수여

  • 등록 2024.05.16 16:56:03

 

[TV서울=변윤수 기자] (사)대한생활체육회는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 대한생활체육회 본관에서 박종천 배드민턴협회장에게 임명장 및 단체등록증을 수여했다. 

 

박종천 회장은 육상 국가대표 출신으로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선수의 고등학교 코치를 역임했고, 현대마라톤 실업팀 감독으로 대한민국 육상 발전에 기여했다. 또 서울대 체육학 박사이며 대한육상연맹 수석부회장을 역임했고, 현재는 서울시 배드민턴협회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신임 박종천 회장은 소감을 통해 “협회의 지속적인 성장과 도약을 위해 디지털 시대의 급속한 변화에 순응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체육회 관계자는 물론, 회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저변확대와 회원의 참여도를 더욱 높여야 하는 중요한 시기에 2대 회장이라는 중책을 맡아 책임감이 무겁다”며 “협회의 위상을 더욱 강화하고 반석 위에 올리라는 의미로 받아들여 배드민턴이 새로운 차원의 생활스포츠로 더욱 발전시키고, 특히 2032년 세계생활체육 올림픽대회를 제주특별자치도에 유치해 배드민턴협회가 생활체육인들에게 더욱 사랑받는 단체가 되도록 혼신의 힘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김균식 대한생활체육회 총재는 “박종천 회장은 우리 육상 발전에 크게 기여한 사람으로서 전문 체육인답게 생활체육 종목 중 가장 많은 회원 수를 자랑하는 배드민턴 인구 저변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사) 대한생활체육회는 47개 종목별 단체와 노인생활체육회, 다문화생활체육회, 장애인생활체육회, 유청소년생활체육회, 직장인생활체육회 등 산하단체와 10개국 세계한인회 및 전국 17개 시,도 광역별로 252만명 회원의 스포츠를 통한 교류 및 각종 스포츠클럽 활동을 지원 및 육성하고 나아가 국민건강복지 증진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구성된 대한생활체육회는 2023년 11월 5일 독일에 본부를 둔 세계생활체육연맹(TAFISA. 180개국 가입)에 승인되었으며, 세계스포츠외교를 활발하게 펼치는 단체로 활동하고 있다.


법원, "'세월호 구조 뒤 이송 지연 사망' 국가 배상책임"

[TV서울=박양지 기자] 세월호 희생자 유족이 참사 당시 해경이 구조 활동을 방기했다며 낸 국가 손해배상 소송에서 일부 승소했다. 다만 법원은 국가의 배상책임은 인정하면서도 해경 지휘부 개인에 대한 청구는 기각했다. 유족은 반발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211단독 김승곤 부장판사는 10일 고(故) 임경빈 군 유족이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국가는 원고들에게 1천만 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로 판결했다. 그러나 김석균 전 해양경찰청장, 김수현 전 서해해경청장, 김문홍 전 목포해양경찰서장, 이재두 전 3009함장을 상대로 낸 청구는 기각했다. 재판부는 "전체적으로는 이송 지연에 따른 공무원들의 과실이 인정돼 국가에 손해배상의 책임을 부담하도록 한다"며 "다만 각 공무원의 고의 중과실은 인정되지 않아 개인들에 대한 청구는 기각한다"고 판시했다. 유족은 당시 해경 지휘부가 임 군을 해상에서 발견한 뒤 신속하게 병원으로 옮기려는 조치를 전혀 하지 않았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 조사 결과에 따르면 임 군은 2014년 4월 16일 오후 5시24분 해경 단정에 발견돼 3009함으로 옮겨졌다. 하지만 김 전 해경청장과 김 전 서해해경청장이 헬기를 타고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