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7 (화)

  •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26.4℃
  • 구름많음서울 27.3℃
  • 흐림대전 22.3℃
  • 대구 20.8℃
  • 울산 22.0℃
  • 흐림광주 22.4℃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2.7℃
  • 흐림제주 25.6℃
  • 구름많음강화 27.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종로구, 제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 ‘2019 인사동 박람회’ 개최

  • 등록 2019.08.27 13:41:41

 

[TV서울=변윤수 기자]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지역의 우수자산 중 하나인 인사동에서 제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 ‘2019 인사동 박람회’를 개최한다.

 

인사동 문화지구 전 지역에서 8월 29일부터 9월 2일까지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 주관으로 진행되며 관내 전통문화업소, 지역주민, 문화예술가 등의 주도 하에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 및 공연, 전시 등을 선보인다.

 

이번 행사는 ▲박람회의 서막을 알리는 개막식 ▲수준 높은 전통문화 전시를 관람 가능한 특별전 ▲남녀노소 불문, 시민과 관광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퍼레이드 등이 포함된 기념식 ▲다채로운 체험 행사 등이 포함된 부대행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로 32회째를 맞은 인사전통문화축제의 시작을 다함께 축하하는 개막식 행사는 8월 29일 오후 2시부터 인사아트센터에서 열린다. 부대행사로는 ‘비빔밥축제마당’을 진행한다.

 

인사동 박람회 특별전은 8월 29일부터 9월 2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인사아트센터에서 관람할 수 있다. 1층과 2층은 전통고미술전을, 3층과 4층에선 화랑아트페어와 국제전통복식 전시전을 열고 5층에서는 전통공예·지필묵 전시전, 각종 시민참여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박람회 기념식은 8월 31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남인사마당 야외무대에서 펼쳐진다. 오후 2시 북인사마당에서 남인사마당까지 이어지는 한복 퍼레이드 및 취타대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3시에는 고운 우리 옷의 아름다움과 마주할 수 있는 한복 패션쇼가, 3시 30분부터는 흥겨운 국악 축하공연이 마련돼 있다. 이밖에도 인사동 떡돌이와 청사초롱 인사돌이 등 다양한 전통 볼거리를 제공한다.

 

오가는 시민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부대행사 또한 많은 기대를 모은다. 표구·옹기·혁필 시연은 박람회 기간 중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북인사마당에서 만날 수 있다. 가훈, 천자문, 전통 표구 및 전통 옹기 제작과정 시연, 전통예술 혁필 시연 등을 진행한다.

 

도예 및 전통 장식품 만들기 체험 역시 박람회 기간 내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북인사마당에서 선보인다. 전통 도예체험, 장명루와 솟대, 장승, 노리개 등 전통 장식품과 엽서, 한지, 연꽃 만들기에 참여할 수 있다.

 

전통 차음식 행사는 정오부터 오후 4시까지 인사아트센터 앞 인사동길 일대에서 열린다. 향긋한 차 내음을 맡아보고 직접 시식까지 해 볼 수 있도록 알차게 구성했다. 인사동 문화지구 전 지역을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돌아보는 도보 투어 프로그램은 박람회 기간 중 오전 11시와 오후 2시, 1일 2회씩 열린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인사동 고유의 정체성을 더욱 공고히 하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문화 거리의 위상을 확립하고자 이번 박람회를 열게 됐다”며 “전통문화산업에 대한 관심을 높여 보다 많은 관광객과 주민들로부터 사랑 받는 인사동 조성을 위해 힘쓰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도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을 펼칠 것”임을 전했다.

 

 


[TV서울] 종로구, 제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 ‘2019 인사동 박람회’ 개최

[TV서울=변윤수 기자]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지역의 우수자산 중 하나인 인사동에서 제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 ‘2019 인사동 박람회’를 개최한다. 인사동 문화지구 전 지역에서 8월 29일부터 9월 2일까지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 주관으로 진행되며 관내 전통문화업소, 지역주민, 문화예술가 등의 주도 하에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 및 공연, 전시 등을 선보인다. 이번 행사는 ▲박람회의 서막을 알리는 개막식 ▲수준 높은 전통문화 전시를 관람 가능한 특별전 ▲남녀노소 불문, 시민과 관광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퍼레이드 등이 포함된 기념식 ▲다채로운 체험 행사 등이 포함된 부대행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로 32회째를 맞은 인사전통문화축제의 시작을 다함께 축하하는 개막식 행사는 8월 29일 오후 2시부터 인사아트센터에서 열린다. 부대행사로는 ‘비빔밥축제마당’을 진행한다. 인사동 박람회 특별전은 8월 29일부터 9월 2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인사아트센터에서 관람할 수 있다. 1층과 2층은 전통고미술전을, 3층과 4층에선 화랑아트페어와 국제전통복식 전시전을 열고 5층에서는 전통공예·지필묵 전시전, 각종 시민참여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박람회 기념식

[TV서울] 강동구, 전국 최초 B급감성 청춘병맛대회 개최

[TV서울=신예은 기자]강동구가 오는 9월 7일 강동구청 5층 대강당에서 열릴 2019 청년정책 아이디어대회 ‘강동구 청춘병맛대회’의 참여자를 9월 3일 자정까지 모집한다. 이번 대회는 유치하고 어설퍼 보이지만 웃기면서도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B급감성 문화코드 ‘병맛’을 컨셉으로 했다. 청년의 열정이 틀에 박히지 않은 자유로운 상상력을 통해서 기발한 아이디어로 표현되도록 지원하고 청년세대가 공감하는 청년정책을 만들기 위해서다. 특히 대회참가자, 관객, 스태프 모두가 주인공이 되는 축제 같은 경진대회로 자리를 꾸며 정책에 대한 심리적 거리감을 좁히는 것은 물론 강동형 청년정책을 직‧간접적으로 홍보할 수 있는 기회의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는 병맛을 드레스코드로 입체포토존을 익살스럽게 통과하는 ‘레드카펫 포토존’, 드라마·광고·유행어 등을 패러디한 ‘청년정책 UCC 콘테스트’, 아직 강동구에서 시행되고 있지는 않지만 청년이 희망하는 정책이 이뤄졌을 때를 가정하여 강동구를 가상 홍보하는 ‘거짓말 콘테스트’ 등으로 운영된다. 강동구는 ‘청년정책 UCC 콘테스트’, ‘거짓말 콘테스트’에서 기발하고 신박한 아이디어가 엿보이는 청년(팀)에게는 심사를 거쳐






[TV서울] 한정애 의원, ‘근로기준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이천용기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병)은 부당해고 판정을 받은 노동자가 원직복직이 불가능할 경우 금전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한 ‘근로기준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에 따르면 노동위원회는 부당해고 판정을 받은 노동자가 원직복직을 원하지 않는 경우, 원직복직 명령 대신 사용자에게 노동자가 해고기간동안 근로를 제공하였더라면 받을 수 있는 임금상당액 이상의 지급을 명할 수 있다. 이러한 노동위원회의 부당해고 구제절차는 원직복직이 어려운 노동자를 위해 마련된 중요 권리구제 수단이지만, 현행법에는 노동자가 원직복직을 원하지 않는 경우에 한해서만 금전 보상을 명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노동위원회는 근로계약기간의 종료, 정년, 사업장 폐업 등으로 원직복직 자체가 불가능한 경우에도 법원 판례를 고려해 ‘구제이익 없음’을 이유로 각하 결정을 내리고 있는 상황이다. 부당해고 당사자는 권리구제를 다투는 동안 대개 임금을 받지 못하기 때문에 노동사건은 민사소송에 비해 신속함을 필요로 한다. 그러나 원직복직 자체가 불가능함에도 내려진 각하 결정으로 노동자의 권리구제는 더 지연되고 피해 또한 더 커지게 된다. 이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