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1.2℃
  • 흐림서울 24.2℃
  • 대전 22.3℃
  • 대구 21.3℃
  • 울산 21.1℃
  • 광주 22.4℃
  • 부산 22.0℃
  • 흐림고창 22.8℃
  • 흐림제주 25.5℃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1.4℃
  • 흐림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영등포구, 사회적 고립 가구 청소 및 정리 돕는다

  • 등록 2019.11.07 09:21:49

 

[TV서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 쌓아둔 물건 때문에 지역사회 내 갈등을 발생시키고 자신의 건강까지 위협하는 저장강박가구 등 주거 취약계층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주거 환경을 제공하고자 ‘사회적 고립 가구 청소 및 정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저장강박증은 사용 여부와 관계없이 어떤 물건이든 버리지 못하고 저장해 두는 강박장애로, 스스로 강박에서 벗어나기 어렵기 때문에 주변 이웃과 구 차원의 도움이 절실하다. 이번 사업은 지난 7월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10가구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현재까지 영등포동, 도림동, 신길6동 등에 있는 6가구에 ‘청소 및 정리 서비스’를 제공했다. 나머지 4가구도 한파가 시작되기 전 서둘러 진행해 대상자들에게 따뜻한 주거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영등포구는 동주민센터 및 복지통장 등 민간 네트워크를 활용해 저장강박 등 주거 취약계층을 발굴했다. 이후 대상자 동의를 얻어 영등포구 지역자활센터, 지역봉사자 등과 협력을 통해 △내부 청소 △폐기물 처리 △도배, 장판 △소독 서비스 △수납, 청소방법 등 전반적인 주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지난 10월 청소서비스를 받은 영등포동 김모씨(66세, 남)는 그 지역에 살고 있는 복지통장에 의해 발굴됐다. 집에 쓰레기가 쌓이고 거주자가 아픈 것 같다고 동주민센터에 연락을 했고, 복지사각지대 놓여 있던 김모씨를 복지플래너가 직접 방문해 조사했다. 집 앞까지 쌓인 쓰레기 때문에 집에 들어가는 것조차 쉽지 않을 정도로 상태는 심각했다. 김모씨를 설득한 끝에 청소를 결정했고, 당일 10여 명의 인력을 투입해 1톤 트럭 두 대 분량의 쓰레기를 치워냈다.

 

또한, 영등포구는 저장강박증이 일시적으로 주거공간을 깨끗이 치워도 다시 물건을 쌓아두는 등 재발률이 매우 높기 때문에 사후관리도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지난해 지자체 최초로 정립한 ‘저장강박가구 사례관리 매뉴얼’을 토대로 심리 상담을 통해 저장 행동의 원인과 주변 환경과의 관계를 파악하고, 주거환경개선과 더불어 정리수납 방문 교육, 사회적 지지망 구성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사후관리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저장강박가구는 발굴부터 정리, 재발 방지까지 당사자 혼자 힘으로 해결하기 어렵다”며 “저장강박가구가 삶의 변화를 통해 마을 안에서 이웃과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주민들의 관심과 도움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미래통합당,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청문자문단’ 발족 [TV서울=이천용 기자] 미래통합당이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청문자문단’(이하 청문자문단)을 발족시키며, 박지원 후보자에 대한 총력 검증을 예고했다. 청문자문단은 10일 오전 10시 30분 국회의원회관 제7간담회실에서 발족과 동시에 미래통합당 정보위원회 정보위원들과 합동 회의를 열며 첫 활동을 개시한다. 청문자문단에는 국정원장 인사청문회인 만큼 외교안보 분야를 비롯해 법조계, 언론계 등의 각계 출신 인사들이 대거 포진됐다. 통합당은 김근식 경남대 교수를 청문자문단장으로 하여 조수진 의원, 신범철 센터장, 이수희·김재식 변호사, 박용찬 전 MBC 앵커, 김철근 서울 강서구병 당협위원장을 청문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김근식 청문자문단장은 “박지원 후보자에 대한 현미경 검증이 이뤄지도록 자문단 역할을 제대로 하겠다”며 “국가 정보기관의 최고의 수장을 뽑는 만큼 박 후보자가 국정원장에 적합한 인물인지 철저하게 검증하겠다. 사소한 것이라도 꼼꼼히 살펴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하태경 의원도 “박 후보자는 전두환 전 대통령도 찬양했고, 장성택 숙청 때 김정은도 찬양했었다. 독재자를 찬양했던 인물이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국정원장 자격이 있는지 의문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