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구름조금동두천 ℃
  • 구름조금강릉 ℃
  • 구름많음서울 22.1℃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21.5℃
  • 구름조금울산 20.4℃
  • 구름조금광주 20.8℃
  • 구름조금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0.0℃
  • 안개제주 19.7℃
  • 구름조금강화 ℃
  • 맑음보은 ℃
  • 맑음금산 ℃
  • 맑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미래유산 사진 공모전 개최

  • 등록 2020.05.29 10:53:04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시민이 찍은 사진을 미래유산 홍보 및 2021년 ‘미래유산 다이어리’ 제작에 활용하고자 ‘2020 서울 미래유산 사진 공모전’을 5월 29일부터 7월 3일까지 개최한다”며 “일상 속에서 발견할 수 있는 아름다운 미래유산을 담은 사진이면 출품할 수 있다”고 밝혔다.

 

‘서울 미래유산’은 다수의 시민이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공통의 기억과 감성을 지닌 근‧현대 서울의 유산이다. 서울시는 미래유산 보존에 대한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공모전, 투어 프로그램, 돈의문박물관마을 ‘서울 미래유산관’ 운영 등 시민과 함께 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서울시는 급격한 사회변화에 따라 근‧현대 유산이 제대로 평가받기도 전에 멸실‧훼손되는 상황 속에서, 시민 스스로가 서울의 기억과 감성을 담은 유‧무형의 문화유산을 발굴하고 지킨다는 것을 원칙으로 2012년부터 서울 미래유산 제도를 도입했다. 2013년부터 현재까지 총 470개의 서울 미래유산을 발굴·선정했으며, 지정 이후 관리 및 홍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 중이다.

 

‘2020 서울 미래유산 사진 공모전’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현재까지 선정된 470개 서울 미래유산 중 1개 이상을 담은 사진을 참가신청서와 함께 전자우편(yey@rmsoft.co.kr)으로 제출하면 된다. 사진은 반드시 본인의 창작물이어야 한다.

 

‘서울 미래유산 목록(총 470개)’과 ‘참가신청서’는 ‘미래유산 홈페이지(futureheritage.seoul.go.kr)’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작품은 1인당 최대 5개 사진까지 출품할 수 있으나, 1인 1작품만 입상 가능하다. 이전에 다루지 않았던 미래유산을 소재로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면 입상 가능성이 높아진다. 지난해 ‘2019 서울 미래유산 사진 공모전’에는 총 280여 개의 응모작이 접수되었고, 이 중 13편의 작품을 선정해 ‘2020년 미래유산 달력’을 제작하였다.

 

이번 공모전은 총 13명의 수상자를 선정해 총 2백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며, 7월 20일 입상작을 발표한다. 13편의 입상작은 미래유산 홍보 및 2021년 ‘미래유산 다이어리’ 제작에 활용된다. ‘미래유산 다이어리’는 올해 말에 제작할 계획으로 미래유산을 아끼는 시민들에게 SNS 이벤트 등을 통해 배부한다.

 

제출된 작품은 미래유산 관련 전문가 및 사진작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통해 심사를 진행한다. 다수의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의미가 담겨있는지, 사진의 계절감이 살아있는지, 구도의 균형감 등 미적 감각이 잘 드러나 있는지를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최우수로 선정된 1명에게는 50만원의 시상금이 지급되고, 우수 3명 각 20만원, 장려 9명 각 10만원이 차등 지급될 예정이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사항 및 참가신청서는 ‘내 손안에 서울(mediahub.seoul.go.kr)’ 공모전 페이지 또는 ‘서울미래유산 홈페이지(futureheritage.seoul.go.kr)’ 새소식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사항은 공모전 담당자(070-7546-6104)에게 연락하면 된다.

 

김경탁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100년 후의 보물 ‘서울 미래유산’은 과거와 미래를 이어주는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사진’을 소재로 하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미래유산에 관심을 가지고, 서울의 근현대 문화유산에 대한 시민 여러분의 추억을 함께 공유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V서울] 그룹 여행스케치 루카, 연예인 마스크 ‘머스키스’ 출시

[TV서울=이천용 기자] 별이 진다네’와 ‘운명’, ‘산다는 건 다 그런 게 아니겠니’ 등의 주옥같은 곡으로 주목받았던 한국 포크 음악계의 살아있는 전설 그룹 여행스케치의 리더 루카가 패션 마스크 ‘머스키스’를 출시했다. 머스키스는 출시와 더불어 방송 관계자들의 입소문을 타며, 연예인들은 물론 일반 소비자들에게도 큰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Mask is your face!’ 루카는 “예쁘고 멋진 마스크는 많지만, 정작 사람들의 얼굴은 그 마스크에 가려져 보이지 않는다. 그러다가 문득 남들이 생각하지 않는 얼굴을 돋보일 수 있는 마스크를 한번 만들어 보자 하는 다소 엉뚱한 발상으로 시작해 본 것이 ‘머스키스’ 시리즈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루카가 평소 알고 지내던 한국컬러산업협회의 디자인 자문을 받아 출시한 머스키스 마스크는 모델로 참여한 신인 걸 그룹 ‘머스키’의 착용 사진과 ‘MASK IS YOUR FACE!’라는 슬로건의 CF 영상이 네티즌들의 큰 반향을 일으키며, 단순 방역 수단이었던 마스크를 한 차원 높은 패션 아이템으로 탈바꿈시켰다는 네티즌들의 호응을 받고 있다. 인터넷과 SNS상에서는 “왜 다른지 써 보면 안다!”, “입 냄새 안 나는 마스






정치

더보기
윤재갑 의원,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윤재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전남 해남·완도·진도)은 25일연안여객선박용 석유류에 대한 부가가치세 등의 감면을 연장하는 내용의‘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연안을 운행하는 여객선박에 사용할 목적으로 한국해운조합에 직접 공급하는 석유제품에 대해서는 부가가치세, 교통·에너지·환경세, 교육세 및 자동차세를 면제하고 있는데, 이는 2020년 12월 31일을 기한으로 종료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윤재갑 의원은 교통이 불편한 도서지역 주민과 연안 인근을 방문하는 사람들의 편의를 위해 연안여객선박용 석유제품의 공급에 대한 부가가치세 등의 면제 규정을 2022년 12월 31일까지로 2년 연장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윤재갑 의원은“농업·임업·어업용 및 연안여객선박용 면세유에 대한 일몰규정은 농어촌 소득보전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특례기한을 연장할 필요가 있다”며“개정안이 통과되어 연안여객선박용 면세유 혜택 연장을 통해 교통이 불편한 도서지역 주민들의 편의가 향상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재갑 의원이 대표 발의한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조경태·위성곤·문진석·이동주·장경태·주철현·김민철·이원택·이재정 의원이 공동발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