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5 (수)

  • 흐림동두천 18.8℃
  • 흐림강릉 18.2℃
  • 흐림서울 20.5℃
  • 대전 19.5℃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8.9℃
  • 흐림광주 19.2℃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9.4℃
  • 제주 20.4℃
  • 흐림강화 20.2℃
  • 흐림보은 18.4℃
  • 흐림금산 18.4℃
  • 흐림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종합

환경부-한국환경산업기술원, ‘2020 에코톤 그린 뉴딜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 등록 2020.06.09 10:16:03

 

[TV서울=이천용 기자] 최근 코로나19로 건강, 지구,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국민들이 직접 참여해 그린 뉴딜과 디지털 뉴딜 아이디어를 내보는 해커톤이 열린다 .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하는 ‘2020 에코톤 환경정보 ICT 아이디어 활용 공모전’(이하 2020 에코톤)이다.

 

에코톤(Ecothon)은 환경분야의 해커톤(hackerthon)을 의미한다. 해커톤은 해커(Hacker)와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24∼48 내외의 시간 동안 아이디어를 집중 토론·구체화해 결과물을 만들어 내는 팀 경연방식이다.

 

2020 에코톤 운영사무국 관계자는 “환경 이슈에 대해 관심을 갖고 아이디어를 고민하는 20대들의 문의가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이들 중 일부는 예비창업자들로 데이터 기반 사업 준비팀, 어플 기반 사업 준비팀, 콘텐츠 기반 사업 준비팀, 인공지능 서비스 준비팀 등 다양한 아이템을 보유하고 있다”며 “본 해커톤은 예비창업자 외에도 스타트업, 벤처, 소셜벤처,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개인사업자 등 현재 영업을 영위중인 기업까지 신청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해당 공모전의 모집부문은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환경분야의 △아이디어 기획 △제품·서비스 개발 등 2개 부문이다. 아이디어 기획 분야는 민·관 환경 데이터를 결합한 새로운 서비스 기획 아이디어를 모집하며 제품·서비스 개발 분야는 D.N.A 기술 기반 환경 제품·서비스를 모집한다.

 

총 상금은 1천5백만원으로 환경부 장관상 3점,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상 4점을 선발할 예정이다. 심사방식으로는 1차 심사인 서류평가를 통해 총 12팀을 선정하고 2차 심사인 발표평가를 통해 6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그 후 최종 경연인 발표평가를 통해 최종 우수작 순위 결정 및 시상을 진행한다.

 

해당 공모전은 7월 5일까지 참여가 가능하며 2020에코톤 홈페이지(http://ecothon.co.kr/)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정치

더보기
박용진 의원, “경비원, 더이상 논란의 대상이어서는 안돼” [TV서울=임태현 기자] 박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을)이 최근 경비업무 외에 다른 업무를 못 하도록 하는 ‘경비업법 딜레마’로 논란이 된 공동주택 경비원의 업무를 현실화하는 공동주택관리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박 의원은 14일 공동주택 경비원의 업무에 대한 법규정을 현실적으로 조정하는 것을 골자로 한 공동주택관리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박 의원은 “현실에 맞지 않는 법 때문에 아파트 등 공동주택 현장에서 ‘경비업법 딜레마’가 나타나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라며 “이를 바로 잡기 위해 제도 개선이 시급하다고 판단해 발의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박 의원이 밝힌 ‘경비업법 딜레마’란 공동주택에 해당하는 아파트 경비원은 현행법상 경비업무 외에 다른 업무를 할 수 없다. 그럼에도 주민들의 요구가 있을 때 공동주택 경비원들이 주민들에게 필요한 택배 관리 및 주차관리 업무 등을 할 수 밖에 없는 현실을 말한다. 최근 ‘경비업법 딜레마’ 논란은 경찰청이 각 시ㆍ도 경찰청에 발송한 공문으로 시작됐다. 경찰청이 박용진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논란이 된 공문은 지난해 12월 11일 발송됐다. 공문의 주된 취지는 그간 허가대상이 아닌 것으로 보았던 주택관리업자도 경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