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19.6℃
  • 연무서울 21.0℃
  • 구름조금대전 21.1℃
  • 구름조금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0.6℃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20.2℃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은평구, 서울시 최초 발열측정기·손소독제 자동분사기 마을버스 시범 운영

  • 등록 2020.08.21 11:49:09

 

[TV서울=임태현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서울시 마을버스 최초로 ‘비대면 스마트 안면인식 발열 측정기’와 ‘비접촉식 손소독제 자동 분사기’를 오는 24일부터 은평06 마을버스 노선(수양관~대성중고등학교) 1대에 설치해 시범운영 한다고 밝혔다.

 

은평구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급증함에 따라 대중교통을 통한 감염 예방을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비대면 스마트 발열측정기’는 마을버스 탑승객의 체온 및 마스크 착용 여부를 자동으로 확인하고 이상 체온 및 마스크 미착용 시 경고음이 울린다.

 

아울러 시내·마을버스에 설치되어 있는 수동형 손소독제를 대신하여 ‘비접촉식 손소독제 자동분사기’를 하차문에 설치했다. 기존에 마을버스내에 설치되어 있는 손소독제는 승객이 직접 소독제를 손으로 눌러 사용함에 따른 교차 감염의 우려가 있었으나, 자동 소독제 분사기는 적외선 센서를 이용한 제품으로 직접 접촉이 없어도 손소독이 가능한 제품이다.

 

은평구는 시범운영 기간 동안 효과 및 문제점 등을 모니터링 후 다른 노선에도 설치 확대 여부를 검토 예정이다.

 

은평구 관계자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주민들께서 불안해하지 않도록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운수회사와 협력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장기화 되는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주민분들께서도 더 높은 경각심을 갖고 대중교통 이용 시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 준수에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문표 한·불가리아 의원친선협회장, “한-불가리아, 코로나 극복 상호협력, 경제·인적교류 노력 협의”

[TV서울=이천용 기자] 국회 한·불가리아 친선협회장을 맡고 있는 홍문표 의원(국민의힘, 충남 예산홍성) 은 19일 주한 불가리아대사 페트코 드라가노프 대사와 한국·불가리아 양국 발전을 위한 환담을 갖고 양국 간의 긴밀한 협조로 코로나를 극복하고 지속적인 경제발전을 위한 교류로 양국의 동반발전을 함께 이룩하자는 뜻을 같이했다. 홍문표 의원은 “불가리아 외교부의 요직을 역임한 드라가노프 대사와 오늘로 벌써 3번째 만남”이라며 “한·불 수교 30년이란 긴 역사를 가진 만큼 이제 본격적인 양국 경제협력관계의 모멘텀을 마련해야 할 때”라며 “경제 뿐만 아니라 인적, 문화적 교류도 확대해 양국 국민간 신뢰와 우애를 계속 증진해 가야 한다”고 전했다. 특히 양국은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고충을 서로 공유하고 국내 코로나 진단키트 공급 등 코로나로 인해 부족한 의료기기 등을 조속한 시일내에 원활히 공급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는데도 공감대를 형성했다. 드라가노프 대사는 최근 북한에 의해 무참히 피살당한 공무원 사건에 대해 있을수 없는 만행이 벌어졌다고 규정하고 국제사회에 북한의 만행을 알리고 규탄하는데 노력하는 한편 수소전기차 불가리아 기술이전 협의를 비롯한 올해 한-불






정치

더보기
홍문표 한·불가리아 의원친선협회장, “한-불가리아, 코로나 극복 상호협력, 경제·인적교류 노력 협의” [TV서울=이천용 기자] 국회 한·불가리아 친선협회장을 맡고 있는 홍문표 의원(국민의힘, 충남 예산홍성) 은 19일 주한 불가리아대사 페트코 드라가노프 대사와 한국·불가리아 양국 발전을 위한 환담을 갖고 양국 간의 긴밀한 협조로 코로나를 극복하고 지속적인 경제발전을 위한 교류로 양국의 동반발전을 함께 이룩하자는 뜻을 같이했다. 홍문표 의원은 “불가리아 외교부의 요직을 역임한 드라가노프 대사와 오늘로 벌써 3번째 만남”이라며 “한·불 수교 30년이란 긴 역사를 가진 만큼 이제 본격적인 양국 경제협력관계의 모멘텀을 마련해야 할 때”라며 “경제 뿐만 아니라 인적, 문화적 교류도 확대해 양국 국민간 신뢰와 우애를 계속 증진해 가야 한다”고 전했다. 특히 양국은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고충을 서로 공유하고 국내 코로나 진단키트 공급 등 코로나로 인해 부족한 의료기기 등을 조속한 시일내에 원활히 공급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는데도 공감대를 형성했다. 드라가노프 대사는 최근 북한에 의해 무참히 피살당한 공무원 사건에 대해 있을수 없는 만행이 벌어졌다고 규정하고 국제사회에 북한의 만행을 알리고 규탄하는데 노력하는 한편 수소전기차 불가리아 기술이전 협의를 비롯한 올해 한-불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