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6.9℃
  • 구름조금울산 8.7℃
  • 구름조금광주 6.4℃
  • 맑음부산 9.0℃
  • 구름조금고창 6.1℃
  • 구름많음제주 8.6℃
  • 맑음강화 3.5℃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4.9℃
  • 구름조금강진군 7.9℃
  • 구름많음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정치

박병석 국회의장, 기획재정부 예산실 방문해 직원 격려

  • 등록 2020.10.20 12:26:50

 

[TV서울=김용숙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20일 정부세종청사에 있는 기획재정부 예산실을 깜짝 방문해 안일환 제2차관과 기재부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박 의장은 안 차관과의 차담에서 “올해 추가경정예산을 네 번이나 편성했고 앞으로 2021년도 예산안이 있다”며 “한정된 인원으로 한 해에 네 번 추경예산을 편성하는 것이 굉장히 고된 일이지만, 위기에 빠진 분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니 자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또 코로나19와 관련해 “전 세계적으로 방역과 경제 두 축이 문제인데, 우리는 잘 대처했다”며 “방역의 핵심인 질병관리청, 경제의 핵심인 예산실을 비롯한 경제부처가 특히 대응을 잘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박 의장은 내년도 예산안에 대해서 “본예산도 국회와 정부가 잘 협력하고 코로나19 위기상황이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예산안 확정기한 내 마무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안 차관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면 3차 추경 때 편성했던 경제회복 관련 사업들을 적극적으로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기재부 예산실 직원들에게 격려금을 전달했다.

 

차담을 마치고 나온 박 의장은 국회방송과의 인터뷰에서도 “경제적 위기, 방역의 비상상황이라는 국가적 위기 앞에서 여야가 초당적으로 국가와 국민을 위해 최선을 다해주실 것으로 생각한다”며 “민생의 절박함 앞에서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번 방문에는 국회 조용복 사무차장, 이용수 정책수석, 박선춘 기획조정실장이 함께했다.


이광호 시의원, “지하철광고 계약 관리 철저히 해야”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이광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제298회 정례회 서울교통공사 행정사무감사에서 서울지하철 광고대행업체의 광고 재대행 등의 계약 위반 행태와 관련해 실태를 확인하고 시정 조치와 함께 광고대행업체에 대한 철저한 관리·감독을 촉구했다. 이광호 시의원은 “서울교통공사 광고대행계약서에는 재대행 금지 조항이 있어 지하철 광고대행 계약을 맺은 업체는 재대행이 불가함에도 인터넷 입력창에 ‘지하철 광고‘를 입력하면 서울교통공사와 광고대행 계약을 맺지 않은 업체들의 홍보 광고를 쉽게 볼 수 있다”며 “이런 상황에도 서울교통공사는 광고 재대행과 관련해 눈과 귀를 막고 있다”고 지적했다. 서울교통공사는 지하철 광고 관련, 총 27개 사업으로 구분해 운영 중이다. 총 1십만 7천여 건에 대해 사업별로 다소 상이하나 대부분 5년 이내로 계약기간을 체결하는데, 2020년 10월 기준 최고가 입찰을 통해 현재 20개 업체가 교통공사와 계약을 체결했고, 계약 금액은 총 2,432억8백만원에 이른다. 광고대행 계약서는 대부분 표준계약서를 준용해, 27개 사업에 대한 계약서 대부분의 내용은 대동소이하다. 광고 재대행과 관련해서는 계약서 제18조에 재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