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5 (금)

  • 구름많음동두천 4.8℃
  • 구름조금강릉 -0.5℃
  • 구름많음서울 3.8℃
  • 구름많음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0.6℃
  • 맑음울산 3.4℃
  • 박무광주 3.5℃
  • 맑음부산 8.4℃
  • 흐림고창 8.7℃
  • 구름많음제주 8.1℃
  • 구름많음강화 4.3℃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1.9℃
  • 구름많음강진군 0.5℃
  • 구름조금경주시 -2.1℃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장에 이동진 도봉구청장 선출

  • 등록 2020.11.24 09:50:19

 

[TV서울=이천용 기자] 제주에서 열린 ‘2020 제2회 자치분권 포럼’의 첫날인 지난 20일, ‘제2회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이동진 도봉구청장이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3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장이기도 한 이동진 구청장은 최근 중앙정부의 일방적 재산세 인하 정책에 대한 문제 제기와 대책 요구, 착한 임대인 사업 법 개정 신속 처리 촉구, 공공 와이파이 사업 추진 등 지방정부를 대변하는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내고 있다.

 

이동진 구청장은 “민선 단체장으로서 지난 10여년 간 지방정부의 제한된 권한과 한정적인 재정 속에서 최대한의 노력을 해왔다”며 “앞으로 더 큰 지혜와 역량을 모아 진정한 자치분권의 길을 앞당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자치분권, 국민이 원하는 삶의 방향을 읽다!’ 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포럼은 지방정부의 성공사례를 공유하는 스웨덴의 정치축제 알메달렌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올해 2회째를 맞이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사전 등록 참가자 외의 출입을 엄격히 통제했으며, 체온 측정, 마스크 상시 착용, 사람 간 간격 유지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

 

포럼 첫날인 20일은 개막식을 시작으로 K-뉴딜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 협의회 정기총회, 자치분권을 소재로 한 연극, 자치분권 컨퍼런스 등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졌다.

 

둘째 날인 21일에는 자치분권의 역할을 주제로 한 기자초청 대담, 자치분권대학 강연, 밀레니얼 시대 창조경제로의 전환을 위한 지식포럼을 이어갔으며, 2020년 자치분권대학 어워드 수여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도봉구는 4년간의 성실한 자치분권대학 운영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자치분권대학 어워드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정치

더보기
김성주 의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해 국민건강과 보험재정 지킬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을 위한 법 개정이 추진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간사 김성주 의원(더불어민주당, 전주시병, 재선)은 14일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3건을 대표발의 했다. 사무장병원은 의사면허가 없는 사무장 등이 의료인이나 비영리법인의 명의를 대여해 개설한 병원이다. 표면적으로는 의료인이 운영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의료인 자격이 없는 자가 의사를 고용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이는 의료법에 의해 엄격히 금지된 행위다. 이같은 불법 사무장병원은 과도한 영리추구로 인해, 각종 불법 의료행위 및 과잉 진료를 일삼아 국민 건강을 위협하고, 건강보험재정에 누수를 일으킨다. 김성주 의원이 대표발의한 의료법 개정안은 불법 사무장병원의 근절을 위한 통제방안을 마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안은 사무장병원을 개설·운영한 자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환수처분을 받았음에도 고의적으로 환수금을 납부하지 않았을 경우, 의료법인 임원으로 취임할 수 없도록 하여 또 다른 사무장병원의 개설을 사전에 예방하고, 징수금의 환수율을 높이고자 했다. 또한 허가취소·업무정지 등의 처분을 면탈하고자 의료기관을 양도·양수하는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양수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