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3℃
  • 구름많음강릉 20.3℃
  • 구름조금서울 26.1℃
  • 구름많음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19.5℃
  • 흐림광주 23.0℃
  • 구름많음부산 20.4℃
  • 흐림고창 17.1℃
  • 흐림제주 19.4℃
  • 구름많음강화 21.3℃
  • 구름많음보은 26.0℃
  • 구름많음금산 25.9℃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23.0℃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포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4월 29일부터 열흘간 개최

  • 등록 2021.01.08 14:10:39

 

[TV서울=이현숙 기자]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일정이 확정됐다.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 간의 일정으로 진행된다”며 “지난달 이사회 의결을 통해 일정을 확정했다”고 8일 밝혔다.

 

조직위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영화제를 비대면으로 치른 경험을 토대로 이번 영화제의 슬로건은 ‘영화는 계속된다’로 정했다”며 “슬로건에는 코로나19로 힘든 2020년을 보낸 영화인과 관객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영화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고 설명했다.

 

조직위는 올해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영화 상영과 행사를 정상적으로 추진하되, 코로나19 지속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 및 방역 조치를 세부적으로 마련할 방침이다.

 

이준동 전주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지속가능성을 고민하는 전주국제영화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세훈 시장, 서울창업허브를 찾아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들어

[TV서울=이천용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21일 오후 2시 30분 서울시 최대 창업지원센터이자 국내 스타트업 육성 요람인 서울창업허브를 찾아 청년 스타트업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서울창업허브는 서울시내 45개 창업지원기관을 연결하는 서울 스타트업 지원의 구심점이다. 유망 스타트업 발굴부터 투자, 육성, 글로벌 진출까지 전 방위 지원을 담당하고 있다. 2017년 개관 이래 1,124억의 투자 유치, 1,543억 매출의 성과를 거뒀으며 2,150명의 고용을 창출한 바 있다. 현재는 총 93개의 창업 기업 입주해 있다. 오 시장은 선거 기간 서울의 창업 인프라와 민간의 전문성 등을 적극 활용한 단계별 맞춤형 창업지원정책을 통해 현재 7개에 불과한 서울의 유니콘 기업을 3배 이상 늘리겠다고 밝힌 바 있다. 오 시장은 먼저 층 로비에서는 입주 스타트업 기업 중 하나인 ㈜제타뱅크가 개발한 인공지능 방역, 안내 로봇의 시연을 참관했다. 또 키친인큐베이터, 제품화지원센터 등 서울창업허브의 핵심 시설을 둘러봤다. 이어 별관 1층 라운지로 이동해 서울창업허브에 뿌리를 내린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청년 스타트업들의 도전기와 고충, 성공담을 청취한 후 청년 창업환

서울시, 압구정·여의도·목동·성수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21일 주요 대규모 재건축‧재개발 사업지역 4곳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해 투기 수요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지정 대상 구역은 압구정아파트지구(24개 단지), 여의도아파트지구 및 인근단지(16개 단지), 목동택지개발사업지구(14개 단지), 성수전략정비구역으로, 총 4.57㎢이다. 구역 지정은 27일 발효되며, 지정기간은 1년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일부 재건축 단지와 한강변 재개발 구역 일대에서 비정상적인 거래가 포착되고, 매물소진과 호가급등이 나타나는 등 투기수요 유입우려가 높다는 판단에 따라 선제적인 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지정 취지를 밝혔다. 이로써 서울시내 ‘토지거래허가구역’은 앞서 지정된 송파구 잠실동, 강남구 삼성동‧청담동‧대치동에 더해 총 50.27㎢로 확대된다. 서울시는 앞서 작년 6월 잠실~코엑스 일대에 조성 중인 ‘국제교류복합지구’ 인근인 송파구 잠실동, 강남구 삼성동‧청담동‧대치동 14.4㎢를 지정했다. 시는 이번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이 오세훈 시장의 주택공급확대 정책을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개정’ 개선안 국토부 건의, 시의회와의 협력, 시 자체적인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