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8.9℃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6.1℃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0.3℃
  • 구름조금고창 -2.6℃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사회

금융당국, 오스템임플란트 횡령직원 주식거래 내용 정밀 분석

  • 등록 2022.01.13 16:18:11

 

[TV서울=신예은 기자] 금융당국이 2,215억원 규모의 회삿돈 횡령 사건을 일으킨 자금관리 직원 이모(45·구속)씨의 주식거래 전반에 문제가 있는지 정밀 분석에 나섰다.

 

13일 금융권과 금융투자업계 따르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한국거래소는 오스템임플란트 회삿돈을 빼돌려 동진쎄미켐 등 주식을 사들인 것으로 밝혀진 자금관리 직원 이씨의 주식거래 등에서 이상 거래가 없는지 모니터링하고 있다.

 

이씨는 지난해 10월 동진쎄미켐 주식을 대량으로 사들인 경기도 파주의 1977년생 '슈퍼개미'로 확인됐다. 당시 1,430억원어치의 동진쎄미켐 주식 391만7,431주(7.62%)를 장내에서 주당 3만6,492원에 매수했다.

 

이후 그해 11월부터 12월까지 336만7,431주(6.55%)를 주당 3만1천원대∼3만4천원대에서 모두 1,112억원가량 팔아치워 투자 손실을 본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이씨는 지난해 11월 엔씨소프트 주식 70여만 주를 매수하고 21만여 주를 매도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순매수 금액만 3천억원대로 추산된다.

 

거래소는 작년 11월 11일 "개인이 정규시장 때 특정 계좌에서 순매수한 수량이 상장주식 수 대비 2% 이상"이라며 투자 주의를 내렸다. 거래소는 당시 이씨가 엔씨소프트 대량 거래를 했는지에 대해선 "거래 여부는 확인해줄 수 없다"는 입장을 보였다.

 

금융당국 한 관계자는 "당시 워낙 금액이 많았고 당시만 해도 슈퍼개미와 같은 말이 나왔기 때문에 (이씨가) 엔씨소프트를 매매했을 개연성이 있지만, 종목에 영향을 미치므로 확인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며 "이씨에 대해선 매매 행위 자체로는 위법행위는 아니고 대규모 횡령 외에 불공정거래 혐의가 구체적으로 나온 건 없다. 워낙 많은 종목을 매매했을 것으로 추정돼 불공정 거래 혐의가 있는지를 거래소 등에서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금융당국 다른 관계자는 "거래소가 이씨의 거래 내역에 대한 정밀 분석을 하고 있다. 여기서 불공정 거래 혐의가 나오면 본격적인 조사를 할 것"이라며 "일단 횡령인 건 맞기 때문에 이것만으로 큰 죄가 될 것이다. 여기에 불공정거래 혐의가 포착돼 조사에서 확인되면 자본시장법 위반까지 더해져 처벌이 가중될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당국의 다른 관계자도 이씨의 주식거래 전반에 대해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고 확인하면서 "거래소에서 들여다보고 있으며 문제가 있는 특정 주식 종목에 대해선 금감원이 파악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씨가 회삿돈을 주식에 넣었다가 손해 본 금액은 750억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경찰은 이씨가 횡령금으로 주식 투자에 나섰다가 대규모 손실로 원상복구가 어려워지자 주식을 매도해 금괴·부동산 등을 매입하는 데 쓴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
배현진 의원, 영유아 바이러스성 장염 예방접종 국가지원법 대표발의 [TV서울=이천용 기자] 배현진 국회의원(국민의힘, 송파을)은 영유아에게 주로 발생하는 바이러스성 장염(로타바이러스 장염/Rotavirus enteritis)의 국가지원을 위한 근거법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전 세계적으로 발생하는 급성 위장관염으로 영·유아에게서 자주 발병하는 감염률 높은 바이러스성 질병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지난 2009년부터 영유아에 대한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접종을 의무화 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 생후 6주부터 접종을 권고받고 있으나, 로타바이러스의 경우 영·유아기 다수의 백신과는 달리 선택 접종으로 지정되어 있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장염 발병 시 심한 탈수 현상으로 입원을 요 하는 질병임에도 불구하고, 비싼 접종비용 등의 이유로 접종을 하지 못하는 영·유아들이 발생하고 잇다. 질병관리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5년 간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 대상자인 영·유아 총 1,500,559명 중 14.8%인 222,565명이 접종을 하지 못한 것으로 밝혀짐. 최근 일부 지자체와 종교단체 등에서 접종비를 지원하고는 있지만 모든 영·유아들에 대한 지원으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