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6.2℃
  • 흐림강릉 17.2℃
  • 맑음서울 18.8℃
  • 구름많음대전 17.9℃
  • 흐림대구 16.2℃
  • 울산 15.8℃
  • 구름많음광주 16.6℃
  • 부산 16.2℃
  • 구름조금고창 16.7℃
  • 제주 17.3℃
  • 구름많음강화 17.7℃
  • 구름많음보은 17.4℃
  • 구름많음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개막전부터 결승골 도운 손흥민…토트넘, 사우샘프턴에 4-1 완승

  • 등록 2022.08.07 11:06:53

 

[TV서울=신예은 기자] 손흥민(30)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새 시즌 개막전부터 공격포인트를 올리며 소속팀 토트넘의 대승에 일조했다.

토트넘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시즌 EPL 1라운드에서 사우샘프턴에 4-1로 크게 이겼다.

 

풀타임을 소화한 손흥민은 1-1로 팽팽하던 전반 31분 센터백 에릭 다이어의 역전 결승골을 도우며 시즌 첫 공격포인트를 작성했다.

지난 시즌 EPL에서 23골을 폭발,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와 공동 득점왕에 오르며 아시아 축구의 새 역사를 쓴 손흥민은 새 시즌 시작부터 도움을 올리며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1골 1도움을 올린 데얀 쿨루세브스키가 토트넘에서 가장 돋보이는 활약을 펼쳤다.

 

지난 시즌을 4위로 마친 토트넘은 올 시즌 더 높은 순위를 욕심내기에 충분한 경기 내용을 보여줬다.

손흥민은 왼쪽에 배치됐다. 해리 케인이 중앙, 쿨루세브스키가 오른쪽에서 손흥민과 함께 '공격 3각 편대'를 구성했다.

 

로드리고 벤탄쿠르,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가 중원을 책임졌다. 좌우 윙백으로는 라이언 세세뇽과 에메르송이 배치됐고, 에릭 다이어, 크리스티안 로메로, 벤 데이비스가 스리백을 구성했다.

골키퍼 장갑은 위고 로리스가 꼈다.

 

 

토트넘은 전반 12분 만에 먼저 실점했다.

사우샘프턴 무사 제네포가 왼쪽에서 에메르송의 슬라이딩 태클을 피하며 띄운 크로스를 골지역 정면의 제임 워드프라우스가 오른발 발리슛으로 연결해 득점했다.

 

실점 뒤 공격의 고삐를 더욱 죈 토트넘은 10분도 안 돼 동점골을 뽑았다.

전반 21분 세세뇽이 머리로 득점했다. 쿨루세브스키가 오른쪽에서 세세뇽의 머리를 겨냥해 올린 왼발 크로스가 일품이었다.

 

역전골은 손흥민의 발끝에서 시작됐다. 전반 31분 왼쪽에서 올린 손흥민의 크로스를 문전의 다이어가 다이빙하며 방향만 바꾸는 헤더로 마무리해 승부를 뒤집었다.

 

손흥민은 전반 45분 직접 득점을 올릴 기회를 잡았으나 수비수를 2명이나 제치고 골 지역 정면에서 날린 오른발 슈팅이 골대 위로 솟구쳐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전 초반 사우샘프턴이 기세를 높였으나 문전에서 예리하지 못했고, 결국 토트넘이 또 한 번 골 맛을 봤다. 후반 16분 에메르송이 골 지역 왼쪽에서 시도한 땅볼 슈팅을 사우샘프턴 수비수 모하메드 살리수가 걷어낸다는 것이 문전으로 향해 자책골이 됐다.

 

불과 2분 뒤에는 에메르송의 패스를 받은 쿨루세브스키가 골 지역 오른쪽에서 왼발 슈팅을 반대편 골대에 꽂아 토트넘이 4-1까지 달아나며 승리를 예감케 했다.

 

여유가 생기자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은 베테랑 왼쪽 풀백 이반 페리시치, 센터백 클레망 랑글레, 미드필더 이브 비수마 등 이적생들을 대거 교체 투입하며 테스트에 나섰다.

 

새 공격수 히샤를리송은 지난 시즌 에버턴에서 받은 징계 때문에 이날 출전이 불가능한 상황이었다.







정치

더보기
검찰 "돈봉투 받은 현역의원들 특정…실체 상당히 드러나" [TV서울=나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돈봉투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돈을 받은 현역 국회의원 여럿을 특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관계자는 18일 "돈봉투 수수자를 상대로 수사가 진행 중이고, 상당 부분 실체가 드러났다고 본다"며 "현역 의원들의 경우도 수수자 특정을 포함해 상당 부분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검찰은 9천400만원의 돈봉투가 현역의원, 지역본부장, 지역상황실장 등 3개 그룹으로 나뉘어 전달된 것으로 보고 압수물 분석, 관련자 조사를 토대로 그룹별 수수자를 파악하고 있다. 현재 지역본부장 그룹에 대한 특정이 가장 진척됐다고 한다. 검찰은 돈봉투 살포 과정에 개입한 혐의를 받는 무소속 윤관석·이성만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자금 조달·전달의 구체적 경위와 함께 수수자들에 대해서도 확인할 계획이다. 윤 의원은 국회의원들에게 자금을 전달하는 과정에, 이 의원은 지역본부장에게 전달하는 과정에 각각 개입한 것으로 검찰은 파악하고 있다. 앞서 구속된 핵심 피의자 강래구 전 한국수자원공사 상임감사위원은 최근 검찰 조사에서 의원들에게 전달된 돈봉투는 알지 못한다며 윤 의원을 책임자로 지목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