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0.1℃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0.2℃
  • 구름많음부산 6.3℃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3.1℃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2.2℃
  • 구름많음경주시 4.4℃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성동구, 핼러윈 '성수동 카페거리' 안전관리에 총력

  • 등록 2023.10.27 09:04:53

 

[TV서울=변윤수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핼러윈 데이를 앞두고 이달 27일부터 31일까지 성수동 카페거리 일대를 중심으로 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9일과 24일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열어 기관별 역할과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성수동은 공장과 지식산업센터, 카페 등이 혼재된 곳으로 최근 유동 인구가 늘고 있다.

구는 27~31일 성수동 구두테마공원에 현장상황실을 설치하고 성동경찰서와 성동소방서, 서울교통공사 등 유관기관과 함께 현장 순찰 활동을 벌인다.

 

성동경찰서는 성수이로와 연무장길 일대의 인파밀집 우려 지점을 중심으로 순찰 차량을 배치한다. 성동소방서는 소방차와 소방대원의 근접 배치로 비상 상황에 즉시 출동할 수 있도록 대비 태세를 갖췄다. 의용소방대로 구성된 현장순찰반도 운영한다.

서울교통공사는 평소에도 혼잡한 성수역 3번 출입구가 아닌 다른 출입구 이용을 유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안전관리인력을 역사에 배치하고 인파사고 위험 '심각' 단계에서는 성수역 무정차 통과를 계획하고 있다고 구는 전했다.

구는 기관별 대응 방안을 공유하는 한편 공무원과 자율방재단, 경찰 등이 협력해 대응할 방침이다. 보행 흐름을 방해하는 적치물은 미리 제거하고 불법주정차 단속도 집중적으로 한다.

구는 최근 도입한 '산책로 범죄예방시스템'도 활용한다. 현장에서 스마트폰으로 이 시스템의 정보무늬(QR코드)를 스캔하면 구청 스마트도시 통합운영센터로 촬영 영상을 실시간 송출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활용한 인파신고시스템을 도입한 것이다. 폐쇄회로(CC)TV로 볼 수 없는 사각지대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유관기관들은 현장 상황을 실시간 공유하고 재난 상황 발생 시 신속한 전파와 대응을 위해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다. 이와 관련, 지난 24일 정원오 구청장 주재로 성동구청, 성동경찰서, 성동소방서, 한양대병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인파 사고를 가정한 재난안전통신망 활용 모의훈련을 마쳤다.

 

정 구청장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유관기관과 협력해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