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1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16.2℃
  • 맑음서울 22.3℃
  • 맑음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1.6℃
  • 구름많음울산 18.2℃
  • 맑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0.6℃
  • 맑음고창 19.9℃
  • 맑음제주 20.4℃
  • 맑음강화 20.9℃
  • 맑음보은 21.3℃
  • 맑음금산 21.3℃
  • 맑음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19.3℃
  • 구름조금거제 21.6℃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 사랑의열매,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시작

  • 등록 2023.11.15 16:54:14

 

[TV서울=박양지 기자]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재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는 11월 15일부터 내년 2월 14일까지 92일 동안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 – 우리동네 나눔캠페인’을 시작한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는 1998년 서울시에서 저소득층 지원 활동으로 시작하여 2001년부터 서울시와 서울 사랑의열매가 민관 공동 협력사업으로 추진 한 대표 연말 이웃돕기 캠페인이다.

 

특별히 올해는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취약계층 지원한다는 의미를 강조하기 위해서 ‘우리동네 나눔캠페인’이라는 캠페인 부제를 함께 사용하게 됐다.

 

전년도에는 경제 불황의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목표액 481.6억원 성금·품이 모금돼 서울시 저소득 및 복지 사각지대를 지원했다. 올해에는 505.7억원의 모금액을 위한 캠페인이 진행되며 모집된 성금은 추후 어려운 이웃들의 생계·주거·의료비 등의 복지사업에 쓰여질 예정이다. 캠페인 기간 동안에는 25개 자치구의 구청 및 가까운 동주민센터에서 성‧금품 접수가 가능하며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기부할 수 있는 QR코드 모금도 병행된다. 또한 다양한 나눔 이벤트를 통한 지역모금행사에서도 참여가 가능하다.

 

 

한편, 캠페인을 상징하는 ‘사랑의열매 온도탑’은 이날 강북구청을 시작으로 자치구 내 곳곳에 설치되고 관련 기부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 사랑의열매 신혜영 사무처장은 “올해에도 온도탑 100도를 향한 캠페인이 시작됐다”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꼭 필요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2024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캠페인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한동훈 포문 열자 오세훈 참전…與 '지구당 부활' 찬반논쟁 가열 [TV서울=나재희 기자]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꺼내든 '지구당 부활론'을 놓고 국민의힘에서 찬반 논쟁이 가열되고 있다. 한 전 위원장의 지구당 부활 주장에 잠재적 당권 경쟁자인 나경원·안철수·윤상현 의원이 동조한 반면, 차기 대권주자로 꼽히는 오세훈 서울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 등은 반대편에 섰다. 국민의힘에선 지난 총선 참패의 원인 중 하나로 '취약한 지역 조직'이 지목되면서 원외 조직위원장들을 중심으로 지구당 부활론이 제기돼왔다. 지구당은 지역위원장을 중심으로 사무실을 두고 후원금을 받을 수 있는 중앙당 하부 조직이다. 2002년 대선 당시 '차떼기'로 불린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의 불법 정치자금 수수 사건을 계기로 정당법과 정치자금법이 개정돼 폐지된 바 있다. 당시 개정안이 일명 '오세훈법'이었다. 최근 총선 낙선자들을 만난 한 전 위원장은 페이스북에서 "'차떼기'가 만연했던 20년 전에는 지구당 폐지가 정치개혁이었지만, 지금은 지구당을 부활하는 것이 정치개혁"이라고 주장하면서 논쟁에 불을 지폈다. 이어 나 의원이 지구당 부활은 "당연히 해야 하는 일"이라며 가세했고, 윤 의원은 22대 국회 개원 첫날 이를 법안으로 만들어 발의했다. 안 의원은 윤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